• 북마크 되었습니다.

박유천 기자회견, '황하나 마약 투약 연예인 A 씨' 의혹에 입 연다

입력 2019-04-10 16:28 수정 2019-04-10 16:40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그룹 JYJ 멤버 겸 배우 박유천이 전 여자친구인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 씨와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연다.

10일 박유천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박유천은 오늘 오후 6시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황하나 연예인 A 씨'로 지목되는 데 대해 직접 입장을 전한다.

박유천는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 중이던 2017년,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와 결혼 소식이 전해지면서 세간의 화제를 모았다. 이후 두 사람은 2017년 9월 결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몇 번의 결별설에 휩싸인 뒤, 지난해 5월 두 사람은 결별을 인정했다. 소속사는 "박유천과 황하나가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 다른 부분은 사생활로 더 말씀드릴 수 없는 부분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전한 바 있다.

한편 이날 스포츠경향에 따르면 경찰 고위직 인사는 황하나가 마약을 권유했다며 지목한 '연예인 ㄱ 씨'의 실체에 대해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된 황하나는 마약 관련자로 지인 ㄱ씨와 또 다른 인물을 공범으로 지목했지만, 두 사람 모두 연예인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황하나는 경찰 조사에서 ㄱ 씨의 권유로 마약을 투약하게 됐다고 주장했다. ㄱ 씨는 30대 남성 연예인으로 상당한 여성 팬을 보유한 인기 스타로 알려졌으며, 이에 일부 네티즌은 특정 연예인의 실명을 언급하며 추측에 나선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99,000
    • -1.4%
    • 이더리움
    • 184,900
    • -2.12%
    • 리플
    • 257
    • -2.84%
    • 라이트코인
    • 60,950
    • -6.23%
    • 이오스
    • 4,033
    • -1.32%
    • 비트코인 캐시
    • 360,300
    • -7.57%
    • 스텔라루멘
    • 65.07
    • -5.46%
    • 트론
    • 18.61
    • -3.48%
    • 에이다
    • 48.92
    • -3.8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98,000
    • -8.95%
    • 모네로
    • 69,550
    • -3.8%
    • 대시
    • 112,900
    • -5.92%
    • 이더리움 클래식
    • 9,430
    • -8.27%
    • 44.53
    • -7.21%
    • 제트캐시
    • 55,000
    • -5.5%
    • 비체인
    • 6.461
    • +0.4%
    • 웨이브
    • 989.1
    • -0.4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5.3
    • -4.54%
    • 비트코인 골드
    • 10,900
    • -9.09%
    • 퀀텀
    • 2,155
    • -2.71%
    • 오미세고
    • 867.6
    • -5.62%
    • 체인링크
    • 2,769
    • -4.42%
    • 질리카
    • 5.696
    • -1.28%
    • 어거
    • 15,190
    • -2.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