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청산도·남형제섬·나무섬 해양보호구역 추가 지정

해양수산부는 수려한 경관과 해양생태계 보호가치가 큰 ‘슬로 시티’ 전남 청산도와 부산 남형제섬·나무섬 등 3곳을 29일자로 각각 해양보호구역으로 추가 지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따라 현재까지 지정된 해양보호구역은 연안습지보호구역(갯벌) 12곳을 포함해 모두 21곳으로 늘었다. 구역 면적도 432㎢로 늘어났다.

전남 완도군에 있는 총 면적이 33.3㎢의 청산도는 원시적 자연생태와 경관이 우수한 섬으로 2007년 12월 아시아 최초로 슬로시티로 인증됐다. 해안에는 할미꽃, 회양목 등 10종의 한국특산식물이 자생한다. 바다에는 현존 해양화석종으로 원시성을 유지하고 있는 세로줄조개사돈이 대량으로 자라고 보호대상 해양생물인 둔한진총산호가 서식하고 있어 청산도 주변해역 71.38㎢가 보호구역으로 지정됐다.

부산시 사하구 다대포에서 남쪽으로 약 19㎞ 떨어진 남형제섬은 가파른 암벽으로 이뤄진 해안과 부산 인근 해역에서는 유일한 아열대 생태계를 보유하고 있다. 수중에는 다양한 산호류와 해면류가 서식하고 대황, 감태 등 해조군락이 발달한 특징을 보이는 곳이다. 이곳 해역에는 밤수지맨드라미, 곧은진총산호, 해송, 나팔고둥 등 다양한 보호대상 해양생물이 서식하고 있어 남형제섬 주변해역 0.1㎢가 해양보호구역으로 지정됐다.

이와 더불어 부산 다대포 남쪽 4.8㎞에 있는 무인도인 나무섬은 자연경관과 뚜렷한 주상절리가 형성된 특징을 보인다. 파도에 의한 침식 해식동, 파식대, 해안단구 등이 발달한 지형·지질이 특이해 학술적 연구·보전이 필요한 곳이다. 주변해역은 온대성 해역의 특징일 갖고 있다. 해조류 중에는 홍조류가 우점종이며 보호대상 해양생물인 나팔고둥이 서식하고 있어 나무섬 주변해역 0.275㎢가 해양보호구역으로 지정됐다.

해수부는 새로 지정된 해양보호구역 주변해역의 생물서식지와 자원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또 해양생태계를 보호하고자 주요 보호해양생물종과 어업자원의 서식처 보전을 위한 관리계획을 세워 시행할 예정이다.

해수부 관계자는 “새로 지정된 해양보호구역 관할 지자체와 지역주민,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자율형 해양보호구역 관리협의회를 운영해 보호구역 관리를 강화하겠다”며 “해당보호구역의 사회적·문화적·생태적 가치를 높이고 잘 보존된 해양생태자원을 활용한 해양생태관광 프로그램도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417,000
    • +4.59%
    • 이더리움
    • 202,600
    • +2.01%
    • 리플
    • 387
    • +0%
    • 라이트코인
    • 91,150
    • +2.3%
    • 이오스
    • 6,190
    • +2.56%
    • 비트코인 캐시
    • 351,400
    • +3.14%
    • 스텔라루멘
    • 137
    • +0%
    • 트론
    • 28.9
    • -2.03%
    • 에이다
    • 91
    • +1.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67,050
    • -1.9%
    • 모네로
    • 80,900
    • +1.12%
    • 대시
    • 143,100
    • +0.21%
    • 이더리움 클래식
    • 6,975
    • +1.16%
    • 90
    • +0.67%
    • 제트캐시
    • 80,800
    • +2.4%
    • 비체인
    • 9.62
    • -0.82%
    • 웨이브
    • 3,568
    • -0.97%
    • 베이직어텐션토큰
    • 481
    • +0.62%
    • 비트코인 골드
    • 20,700
    • +2.32%
    • 퀀텀
    • 3,308
    • +0.82%
    • 오미세고
    • 2,191
    • +0.55%
    • 체인링크
    • 1,196
    • -4.47%
    • 질리카
    • 24.5
    • +0.4%
    • 어거
    • 29,470
    • -3.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