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국내 핀테크 기업 비중 P2P금융·간편송금·지급결제 순으로 많아

(한국인터넷진흥원 제공)
(한국인터넷진흥원 제공)

국내 핀테크 산업 중 P2P금융과 간편송금, 지급결제 스타트업 비중 순으로 많게 나타났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국내 302개 핀테크 기업 정보와 주요 서비스를 한눈에 볼 수 있는 '2018 대한민국 핀테크 기업 편람'을 발간했다며 이 같이 밝혔다.

편람에 따르면 2018년 국내 핀테크 기업 규모를 분석한 결과 자본금은 1억 원 미만 20.2%, 1억 원 이상 10억 원 미만 45.1%, 10억 원 이상 34.7%로 1억~10억 원 사이가 가장 많았다.

분야별로는 P2P금융(56개), 간편송금·지급결제(55개), 금융플랫폼(41개), 보안·인증(35개), 블록체인·가상통화(27개), 로보어드바이저(20개), 크라우드펀딩(13개), 소액해외송금(8개), 자산관리(8개), 기타(39개) 등이었다.

종사자 수는 10인 이하 40.9%, 11인 이상 30인 이하 31.1%, 31인 이상 28%로 핀테크 기업 중 10인 이하 소규모 스타트업의 비중이 가장 높았다.

자본금 10억 원 이상 기업과 종사자 수 31인 이상 기업은 전년 대비 약 3% 증가했다.

기업 설립 시기는 2013~2015년이 137개(45.4%)로 가장 많았고 2016~2018년이 85개(28.1%), 2013년 이전이 80개(26.5%)였다.

편람은 KISA 핀테크 기술지원센터 누리집에서 다운로드받을 수 있다. KISA는 국내 핀테크 기업이 해외 진출 시 소개 자료로 활용하도록 영문판으로도 발간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4,605,000
    • -2.56%
    • 이더리움
    • 381,900
    • -7.28%
    • 리플
    • 524
    • -9.34%
    • 라이트코인
    • 144,200
    • -11.64%
    • 이오스
    • 7,785
    • -11.13%
    • 비트코인 캐시
    • 530,000
    • -12.68%
    • 스텔라루멘
    • 157
    • -10.79%
    • 트론
    • 40
    • -9.29%
    • 에이다
    • 144
    • -8.2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1,900
    • -12.13%
    • 모네로
    • 114,800
    • -11.55%
    • 대시
    • 202,800
    • -7.81%
    • 이더리움 클래식
    • 10,050
    • -11.84%
    • 147
    • -10.36%
    • 제트캐시
    • 130,000
    • -8.64%
    • 비체인
    • 9.34
    • -10.19%
    • 웨이브
    • 2,867
    • -11.8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55
    • -7.31%
    • 비트코인 골드
    • 32,440
    • -13.14%
    • 퀀텀
    • 5,630
    • -17.14%
    • 오미세고
    • 3,169
    • -6.32%
    • 체인링크
    • 3,253
    • +29.86%
    • 질리카
    • 23.7
    • -10.56%
    • 어거
    • 27,600
    • -4.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