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 공모…사업당 100억 원 지원

2월 15일까지 사업 공모, 9일 설명회도 개최

(자료=국토교통부)
(자료=국토교통부)

지역주도의 균형발전정책인 ‘지역발전투자협약제도’ 시범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2월 21일부터 올해 2월 15일까지 지자체 대상으로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 공모를 진행 중이며, 지자체 설명회를 9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지역발전투자협약제도는 지자체에서 각 지역에서 필요로 하는 다 부처·다년도 사업계획을 수립한 후 중앙정부와 협약을 맺어 사업 기간 안정적으로 예산 지원을 받도록 하는 제도다.

이 제도가 도입되면 지역 주도로 다 부처에 걸친 최적의 지역발전계획을 수립·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존에는 지역지원사업이 중앙부처 주도의 부처 간 칸막이식으로 운영돼 효율성이 낮고 지역이 희망하는 사업 추진에 한계가 있었다.

균형위는 국가균형발전특별법 및 동법 시행령 개정을 통해 제도도입을 위한 법적 기반을 마련한 바 있으며, 본격 제도 도입에 앞서 올해부터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올해 시범사업은 시·도별 2개 이내의 사업계획을 제출하면, 균형위에서 서면심사·현장실사 등의 절차를 거쳐 10개 내외의 사업을 최종선정할 계획이다. 선정 사업은 3년간 총 100억 원 내외의 국비가 지원될 예정이다.

선정 사업은 균형위가 중심이 돼 관계부처 합동 컨설팅 지원단을 통해 사업계획을 보완·구체화하게 된다. 이후 해당 내용에 대해 관계부처와 지자체 간 협약을 체결하면, 관련 예산이 지자체로 배정되고 지자체가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균형위와 국토부 관계자는 “지자체 설명회에서 시범사업 공모기준과 절차, 추진일정 등을 설명하는 한편, 지역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사업이 발굴될 수 있도록 지자체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0,967,000
    • +0%
    • 이더리움
    • 319,500
    • -0.31%
    • 리플
    • 514
    • -2.83%
    • 라이트코인
    • 160,900
    • +0.37%
    • 이오스
    • 8,185
    • -2.03%
    • 비트코인 캐시
    • 496,400
    • -1.7%
    • 스텔라루멘
    • 164
    • -1.79%
    • 트론
    • 38.3
    • -1.54%
    • 에이다
    • 124
    • -3.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1,000
    • +2.87%
    • 모네로
    • 115,100
    • -0.6%
    • 대시
    • 196,900
    • -0.5%
    • 이더리움 클래식
    • 10,140
    • -2.02%
    • 156
    • -0.63%
    • 제트캐시
    • 139,000
    • +13.74%
    • 비체인
    • 9.33
    • -1.58%
    • 웨이브
    • 3,205
    • -0.83%
    • 베이직어텐션토큰
    • 419
    • -1.17%
    • 비트코인 골드
    • 31,660
    • -2.22%
    • 퀀텀
    • 4,325
    • +3.12%
    • 오미세고
    • 2,513
    • -2.82%
    • 체인링크
    • 2,225
    • -2.62%
    • 질리카
    • 28.9
    • -2.69%
    • 어거
    • 28,200
    • -0.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