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문재인 아들' 문준용 씨, 파슨스디자인스쿨 ‘졸업 작품’ 살펴 보니…“놀랍다!”

[이투데이 정용부 기자]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아들 문준용 씨가 취업 특혜 의혹을 받고 있는 가운데 그의 대학원 졸업작품이 네티즌의 눈길을 끌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는 21일 문준용 씨의 2010년 졸업 작품 'Augmented Shadow'(증강 그림자)를 담은 유튜브 영상이 공유돼 화제다.

이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신기하고 재미있다", "나도 시각디자인 전공인데 진짜 잘 만든 멋진 작품이다", "단순히 영상디자인만 뛰어난 게 아니라 기술적으로도 많이 공부한게 보인다" 등의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이 영상은 지난 2010년 5월 11일 유튜브에 올라왔으며 21일 현재까지 1만3000여회 조회수를 기록했다.

(출처=유튜브 'Augmented Shadow')
(출처=유튜브 'Augmented Shadow')

(출처=문준용 씨 개인 홈페이지)
(출처=문준용 씨 개인 홈페이지)

문준용 씨는 2006년 12월 하반기 고용정보원에서 동영상과 프리젠테이션을 관리 하는 일반직 5급 신입 직원으로 일하다 휴직계를 내고 2008년 3월 세계 3대 디자인 학교로 꼽히는 뉴욕 파슨스디자인스쿨로 유학을 떠났다.

이후 이 학교에서 졸업작품으로 ‘증강 그림자’를 발표했다. 증강 그림자는 관람객이 작품을 만지고 움직이며 소리 내면서 예술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인터렉티브 작품으로 투명판 위에서 관람객이 자유롭게 바코드가 부착된 사각 상자를 움직일 때마다 나무와 새 같은 생태계를 형상화한 그림자들이 모였다 흩어지길 반복하는 작품이다.

2010년 발표한 이 작품은 뉴욕현대미술관(MoMA), 스페인 바르셀로나 디자인박물관(DHUB), 브라질, 러시아 등 전 세계 10여 차례 이상 전시됐다.

한편,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문재인 전 대표 아들의 공공기관 취업 특혜 의혹을 지적하면서 “반칙 후보가 대통령이 되면 되겠느냐”면서 “흙수저를 대변한다면서 금수저 행세를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