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527.67
    ▼ 6.32 -0.25%
    코스닥 785.32
    ▲ 9.47 +1.21%

에이디테크놀로지, SK하이닉스와 ‘16나노 핀펫’ 적용 신제품 개발 계약

[이투데이 권태성 기자]

시스템반도체 설계 전문기업 에이디테크놀로지가 ‘16나노 핀펫(FinFET)’ 공정 도입 두 달 만에 가시적인 성과를 도출했다.

에이디테크놀로지는 SK하이닉스와 ‘메모리용 컨트롤러 IC’ 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에이디테크놀로지 측은 이번 계약이 지난 9월 국내 시스템 반도체 설계업계 최초로 도입한 ‘16나노 핀펫’ 공정의 기술력을 입증받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를 기점으로 16나노 공정 시스템 반도체 개발의 선도 기업으로 자리 잡아 시장을 선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계약은 16나노 핀펫 공정을 이용하는 개발 수주의 시작”이라며 “내년부터 용역 매출 실적으로 반영되고, 2018년에는 양산으로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계약은 고성능, 저전력을 실현하는 16나노 초미세공정이 상용화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근 스마트폰을 비롯한 모바일 기기 확산과 사물인터넷 본격화에 따라 첨단 미세공정을 도입한 반도체 기술이 매우 중요해졌다. 현재 애플의 아이폰7과 6s에 탑재된 AP(Application Processor)인 A10, A9 및 엔비디아 지포스 GTX 1080 칩 등에 16나노 핀펫 공정이 적용되고 있다.

김준석 에이디테크놀로지 대표는 “이번 메모리 컨트롤러 개발 계약은 에이디테크놀로지의 기술력과 미래 성장동력을 증명해낸 것”이라며 “지속적인 기술 개발 및 차세대 제품 개발 수주를 통해 2017년을 외형성장과 질적성장을 모두 달성하는 해로 삼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