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대 성빈센트병원 대장항문외과 유니나 교수팀, 상처보호기 효능 확인

입력 2024-05-08 15:0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상처보호기의 상대위험감소율 46.81%···국내 보험기준 변화 기대

▲성빈센트병원 유니나 교수 (가톨릭대 성빈센트병원)
▲성빈센트병원 유니나 교수 (가톨릭대 성빈센트병원)
복부 수술에서 수술 부위 감염의 위험을 낮추기 위한 예방조치로 상처보호기 사용이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수술 부위 감염은 전 세계적으로 병원에서 흔히 발생하는 감염으로, 환자에게 큰 영향을 미치는 감염 요소 중 하나다.

이에 세계보건기구(WHO)는 복부 수술에서 수술 부위 감염의 위험을 낮추기 위한 예방 조치로 상처보호기 사용을 권장하고 있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복강경이나 로봇수술과 같은 일부 제한된 상황에서만 상처보호기 사용이 허가돼 복강 내 염증이 심한 환자가 개복 수술이 반드시 필요한 경우에는 사용할 수 없는 실정이다(보험 적용 문제로 알려져 있음).

8일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에 따르면 대장항문외과 유니나 교수팀을 주축으로 가톨릭중앙의료원 산하 4개 병원 및 전국 9개 의료기관이 참여한 연구팀은 5년 동안 458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복강 내 염증이 심한 상황을 포함해 개복이 필요한 장수술에서 상처보호기를 사용한 환자와 일반적인 수술거즈를 사용한 환자의 수술 후 발생하는 수술 부위 감염의 차이를 분석했다(연구 목적으로 사용됨).

연구 결과, 상처보호기를 사용한 환자군의 경우 10.9%에서 수술 부위 감염이 발생한 데 반해, 일반적인 수술 거즈를 사용한 환자군은 20.5%에서 감염이 발생한 것으로 확인돼 상처보호기가 수술 부위 감염 감소에 효과적인 것으로 분석됐다.

상처보호기 사용의 상대위험감소율은 46.81%로 나타났다.

유니나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가 현재 세계보건기구의 상처보호기 사용 권장에 견고한 근거가 되고, 현재 국내에서 허용되지 않는 보험 기준에 변화를 가져오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번 연구 논문 '수술 후 상처감염 예방에 있어 수술 중 일반적인 수술 거즈의 사용과 플라스틱 상처방어막 사용의 임상적 효능에 대한 다기관 무작위 연구(Plastic Wound Protector vs. Surgical Gauze for Surgical Site Infection Reduction in Open GI Surgery)'는 미국의사협회가 발행하는 공식 학술지 'JAMA Surgery' 4월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JAMA Surgery'는 전 세계 외과 관련 영향력 지수가 가장 높은 외과 분야 최상위 국제 학술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굿파트너' 시청률 막 터졌는데…파리 올림픽에 직격탄 맞은 방송가 [이슈크래커]
  • "돈 없어 해외여행 간다"…'바가지 숙박요금'에 국내 여행 꺼려 [데이터클립]
  • '양주 태권도장 학대' 5세 남아 끝내 사망…의식불명 11일 만
  • 구제역·전국진 구속될까…'쯔양 공갈 협박 혐의' 영장실질심사 25~26일 예정
  • 북한, 또 대남 오물풍선 살포…경기 북부로 "낙하 주의"
  • 무속인과 논의 후 뉴진스 강탈 보도…민희진 측 "불법 행위 법적 대응"
  • ‘가계부채 체질개선’ 나선 당국, 금리 따라 울고 웃는 차주 구할까 [고정금리를 키워라上]
  • 2금융권 부실채권 ‘눈덩이’…1년새 80% 증가
  • 오늘의 상승종목

  • 07.24 14:50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843,000
    • -1.13%
    • 이더리움
    • 4,799,000
    • -0.1%
    • 비트코인 캐시
    • 512,000
    • -2.29%
    • 리플
    • 837
    • +0%
    • 솔라나
    • 240,900
    • -1.31%
    • 에이다
    • 571
    • -2.56%
    • 이오스
    • 823
    • +2.24%
    • 트론
    • 187
    • +1.63%
    • 스텔라루멘
    • 142
    • -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150
    • -0.56%
    • 체인링크
    • 19,190
    • -0.36%
    • 샌드박스
    • 447
    • -1.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