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중국 데이터 안전 요건 검사 통과…완전자율주행 도입 기대 커져

입력 2024-04-29 07:4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모델3·모델Y 적합 판정받아…외자 기업 최초

▲미국 콜로라도주 리틀턴에서 테슬라 차량에 로고가 보인다. 리틀턴(미국)/AP연합뉴스
▲미국 콜로라도주 리틀턴에서 테슬라 차량에 로고가 보인다. 리틀턴(미국)/AP연합뉴스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중국 당국의 데이터 안전 요건 검사를 통과했다.

29일 신랑과학기술에 따르면 중국자동차공업협회와 국가컴퓨터네트워크긴급기술처리협조센터는 이날 ‘제1차 차량 데이터 처리를 위한 4가지 안전 요구 검사 상황 통지’에서 테슬라를 비롯해 비야디(BYD), 리오토, 로터스, 호존, 니오 등 6개 회사의 76개 모델이 준수 요구 사항을 충족했다고 발표했다.

테슬라의 경우 상하이 기가팩토리에서 생산되는 모델3, 모델Y가 통과 차량 목록에 포함됐다. 중국 당국이 요구하는 데이터 안전 요구 사항은 △차량 외부 안면 정보 등 익명화 처리 △운전석 데이터 미수집 △운전석 데이터의 차량 내 처리 △개인 정보 처리에 대한 중요한 알림 등이다.

중국 당국의 데이터 안전 검사에서 적합 판정을 받은 것은 외자 기업으로서는 테슬라가 처음이다. 이로써 테슬라는 중국에서 완전자율주행(FSD) 소프트웨어 도입하는 데 한 발 더 가까워졌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러한 발표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중국을 방문한 가운데 나왔다. 머스크 CEO는 중국 정부 산하 경제단체인 중국국제무역촉진위원회의 초청을 받아 전날 오후 베이징에 도착했으며, 리창 국무원 총리를 만나 중국과의 협력 관계 심화 등을 논의했다.

머스크 CEO는 이번 방중에서 FSD 운전 지원 시스템을 중국에서 실용화하기 위해 중국 정부 고위 관계자들과 만날 것으로 전해졌다. 머스크 CEO는 20일 엑스(X·옛 트위터)에서 FSD 중국 도입 시기에 대해 “곧 가능할 수도 있다”고 말하기도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김진경·김승규 결혼식…손흥민·김민재·황희찬 등 국가대표 총출동
  • 푸바오 신랑감 후보…옆집오빠 허허 vs 거지왕자 위안멍 [해시태그]
  • 단독 용역업체가 수익금 관리?…한국콘텐츠진흥원 '부외현금' 관행 적발
  • 게임 맛집 슈퍼셀의 야심작 '스쿼드 버스터즈'…"간단한데 맛있다"[mG픽]
  • 의료 파업, 국민 77.3%가 반대…"원인은 의사 기득권 지키기" [데이터클립]
  • 야수 전원 출전한 '최강야구'…대구고 2차전 콜드승 쾌거
  • 연돈볼카츠 점주들 "월 3000만 원 예상 매출 허위" vs 더본코리아 "사실과 달라"
  • 단독 “호봉제 폐지”…현대차, 연구·일반직 임금체계 개편 재추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6.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770,000
    • -0.46%
    • 이더리움
    • 4,791,000
    • -3.19%
    • 비트코인 캐시
    • 534,000
    • -8.56%
    • 리플
    • 693
    • -2.12%
    • 솔라나
    • 192,200
    • -4.8%
    • 에이다
    • 521
    • -8.44%
    • 이오스
    • 774
    • -11.85%
    • 트론
    • 163
    • -1.21%
    • 스텔라루멘
    • 126
    • -8.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0,350
    • -9.38%
    • 체인링크
    • 19,000
    • -5.52%
    • 샌드박스
    • 435
    • -11.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