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전망] “증시 외국인 순매수·이월 네고 유입에 하락 압력…1370원 중후반 등락”

입력 2024-04-23 07:5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본 기사는 (2024-04-23 07:40)에 Channel5를 통해 소개 되었습니다.

원·달러 환율이 1370원대 중후반에서 등락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민경원 우리은행 연구원은 23일 “원·달러 환율은 하락 출발 후 증시 외국인 순매수, 이월 네고 유입에 하락압력이 우위를 보이겠으나 결제수요에 상쇄돼 1370원 중후반 중심으로 등락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민 연구원은 원·달러 환율 등락 범위를 1373~1381원으로 전망했다.

민 연구원은 “미국 기업실적 발표를 앞두고 최근 매도세가 강했던 빅테크 주가가 반등하며 위험선호 회복을 주도했다”며 “성장주 카테고리로 묶여 있는 국내증시도 외국인 순매수 확대에 힘입어 상승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이며 원화 강세 재료로 소화될 가능성이 농후하다”고 분석했다.

이어 “여기에 1380원 초반을 타겟팅하던 수출업체 이월 네고, 중공업 환헤지 등 달러 공급주체가 추격매도로 쫓아 들어올 경우 낙폭이 커질 수 있다”며 “위험선호 회복에도 달러가 지지를 받으며 역외 포지션 전략이 숏으로 돌아서기 쉽지 않은 만큼 수급부담 실수요 연결 여부가 오늘 하락강도를 결정지을 변수”라고 덧붙였다.

다만 저가매수로 대응 중인 수입 결제 등 달러 실수요는 하단을 지지할 것으로 진단했다.

민 연구원은 “1340원초반 상단 붕괴 후 1400원까지 짧은 기간 급변의 외환시장을 경험한 수입업체는 적극적인 매수대응으로 불확실성을 헤지했다”며 “1370원 중후반선에서 꾸준한 결제 물량을 소화하며 환율 하락을 억제하는 장치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내다봤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성 피겨 국가대표, '음주·후배 성추행'…빙상연맹 홈피 접속 불가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미국 정치 뒤덮는 ‘돈의 쓰나미’...역대 대통령 80%가 백만장자
  • “호캉스 즐기며 와인 한 잔 어때?”[주말엔]
  • 해외 전문가들도 국민연금 걱정…“보험료부터 올려야”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이재명 사퇴 임박인데...어쩌다 눈길은 국민의힘으로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887,000
    • -0.2%
    • 이더리움
    • 4,936,000
    • -0.12%
    • 비트코인 캐시
    • 544,500
    • -1.98%
    • 리플
    • 688
    • -0.58%
    • 솔라나
    • 190,500
    • +2.2%
    • 에이다
    • 529
    • -3.11%
    • 이오스
    • 797
    • -1.97%
    • 트론
    • 167
    • +1.21%
    • 스텔라루멘
    • 129
    • -2.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1,800
    • -1.12%
    • 체인링크
    • 19,410
    • -4.57%
    • 샌드박스
    • 467
    • -0.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