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분기 제조업 전망 상승 전환…이차전지·자동차·디스플레이 '맑음'

입력 2024-04-14 11:00 수정 2024-04-14 16:0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산업연구원, '제조업 경기실사지수(BSI)' 발표
시황·매출 2022년 2분기 이후 최고치 기록

올해 2분기(4∼6월) 국내 제조업 시황과 매출 전망이 2022년 2분기 이후 최고치를 기록하며, 상승 전환할 것으로 조사됐다. 이차전지와 자동차, 디스플레이, 화학 등 다수 업종의 매출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산업연구원은 지난달 11~22일 1500개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조사한 '제조업 경기실사지수(BSI·Business Survey Index)'를 14일 공개했다.

BSI는 100을 기준으로 200에 가까울수록 전 분기 대비 경기가 개선(증가)된다는 전망을, 0에 근접할수록 경기가 악화(감소)한다는 전망을 하는 기업이 많다는 의미다.

조사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제조업 전망은 시황(100)과 매출(102) BSI 모두 2022년 2분기 전망치 이후 최고치를 기록하면서 전 분기 대비 상승 전환했다.

내수(101)와 수출(102) 전망치 역시 100을 웃돌면서 4분기 만에 상승하고, 설비투자(99)와 고용(100)도 3분기 만에 오름세로 분위기를 바꿨다.

2분기 매출 전망 BSI는 정보통신기술(ICT) 부문과 대형업체 등을 비롯한 모든 유형에서 100을 넘어서고, 전 분기 대비로도 모든 유형에서 상승했다.

주요 업종별로는 △디스플레이(112) △이차전지(113) △무선통신기기(106) △화학(105) △자동차(103) △바이오헬스(103) 정유(104) 등 다수 업종에서 100을 상회했다. 반면 반도체(99)와 가전(99), 철강(97), 섬유(96) 등은 100을 밑돌았다.

국내 제조업체들의 57%는 경영활동에 가장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 '생산비 부담 가중'을 꼽았다. 이어 '수요 둔화·재고 누증'(39%), '고금리·자금난(36%)' 등이 뒤를 이었다.

정부 지원 희망 사항으로는 '금리 인하 등 경기 부양 지원'과 '규제 완화 등 투자 지원'이 많았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우리나라서 썩 꺼져"…관광객에 물총 쏘는 '이 나라', 남 일 아니다? [이슈크래커]
  • “언니 대체 왜 그래요”…조현아 ‘줄게’ 사태 [요즘, 이거]
  • 카카오 김범수, 결국 구속…카카오 AI·경영 쇄신 ‘시계제로’
  • 바이오기업도 투자한다…국내 빅5가 투자한 기업은?
  • [상보] 뉴욕증시, 기술주 랠리 힘입어 상승…'바이든 리스크' 없었다
  • 임상우 vs 문교원, 주인공은 누구?…'최강야구' 스테이지 스윕승 대기록, 다음은 사직
  • [중앙은행 게임체인저 AI] 파월 대신 챗GPT가?...“금리 결정 인간 몫이나 예측은 가능”
  • 입주물량 매년 10만 가구씩 '뚝뚝'…착공 실적은 역대 최저 수준[부동산시장 3대 절벽이 온다①]
  • 오늘의 상승종목

  • 07.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404,000
    • -0.73%
    • 이더리움
    • 4,808,000
    • -2.61%
    • 비트코인 캐시
    • 539,000
    • -3.75%
    • 리플
    • 849
    • +1.92%
    • 솔라나
    • 249,700
    • -3.1%
    • 에이다
    • 596
    • -4.33%
    • 이오스
    • 814
    • -4.24%
    • 트론
    • 184
    • -1.6%
    • 스텔라루멘
    • 145
    • -1.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650
    • -4.36%
    • 체인링크
    • 19,460
    • -5.85%
    • 샌드박스
    • 464
    • -4.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