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IRANG 고배당주 ETF, 밸류업 기대감에 3개월새 17%↑

입력 2024-03-14 09:4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한화자산운용)
(출처=한화자산운용)

한화자산운용은 정부가 정부의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수혜 금융상품으로 ‘ARIRANG 고배당주’와 ‘ARIRANG 고배당주채권혼합’ 상장지수펀드(ETF)를 추천한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2일 기준 ARIRANG 고배당주 ETF의 최근 1개월·3개월·6개월 수익률은 각각 2.44%·17.35%·21.50%로, 같은 기간 각각 2.21%·6.28%·7.62% 오른 코스피200 대비 나은 성과를 나타냈다.

ARIRANG 고배당주 ETF는 2012년 상장 이후 최근 5개년 기준 4.84%의 평균 배당수익률을 기록하며 안정적으로 분배금을 지급하고 있다. 분배금 재투자를 고려한 성과는 상장 이후 약 100.11%에 달한다.

정부는 최근 ‘한국 증시 도약을 위한 기업 밸류업 지원 방안 1차 세미나’를 열어 상장기업이 기업가치 제고 계획을 공시하도록 하고 기업가치 우수 기업 관련 지수와 ETF를 만드는 방안 등을 발표했다. 금융위는 5월 2차 세미나를 열고 6월 중 최종 가이드라인을 확정하기로 했다. 한국거래소의 밸류업 정책 전담조직인 ‘기업밸류지원TF’도 정식 출범했다.

한화자산운용은 금융당국의 중장기적 정책 실행 의지가 확고하다고 보고 ARIRNAG 고배당주가 편입한 금융사와 대기업, 공기업 성격의 유틸리티 기업 등 정책 이행 가능성이 높다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ARIRANG 고배당주가 담고 있는 저 주가순자산비율(PBR) 기업 다수는 이미 주주환원에 나서고 있다. 편입 상위 10개 종목 중 하나금융지주와 JB금융지주, KB금융, BNK금융지주, SK텔레콤 등이 자사주 소각을 결정했다. 지난해 역대 최대 실적을 거둔 기아는 자사주 매입과 배당 확대 등의 주주환원정책 이행을 약속했다.

ARIRANG 고배당주는 유동시가총액 상위 200개 종목 중 예상 배당수익률 상위 30종목을 선정해 투자한다. 금융주가 ETF의 60%가량으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한다. 소비재와 통신서비스, 에너지, 유틸리티 등 밸류업 정책 수혜가 예상되는 대표적 저평가 종목 다수도 편입됐다. 구성 종목은 하나금융지주, 기아, 기업은행, 우리금융지주, JB금융지주, KB금융, 한국가스공사, BNK금융지주, 삼성카드, SK텔레콤 등이다. 지난 12일 기준 순자산총액은 3234억 원에 달하며, 총보수는 0.23%다.

한화자산운용은 더 안정적인 투자를 원하는 투자자들에게는 ARIRANG 고배당주채권혼합 ETF를 추천했다. 예상 배당 수익률이 높은 고배당 주식에 40%, 국고채권 3종에 60% 투자한다. 안전자산으로서 퇴직연금(DC·IRP) 계좌에서 투자 제한 없이 100% 투자할 수 있다. 최근 분배금 지급 주기를 월 단위로 변경해 매월 일정한 수준의 현금 흐름을 만들 수 있다.

김규연 한화자산운용 ETF운용팀 매니저는 “밸류업 프로그램은 기업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때문에, 사회적 인식을 중요시하는 대기업과 금융기업들의 참여 가능성이 높다”며 “이 기업들 중심으로 분기배당 도입과 자사주 매입 및 소각 등 주주환원 확대가 나타나고 있어 해당 종목들 비중이 높은 ARIRANG 고배당주 ETF 매력도가 더 높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음주운전 걸리면 일단 도망쳐라?"…결국 '김호중 방지법'까지 등장 [이슈크래커]
  • 제주 북부에 호우경보…시간당 최고 50㎜ 장맛비에 도로 등 곳곳 침수
  • ‘리스크 관리=생존’ 직결…책임경영 강화 [내부통제 태풍]
  • 맥도날드서 당분간 감자튀김 못 먹는다…“공급망 이슈”
  • 푸틴, 김정은에 아우르스 선물 '둘만의 산책'도…번호판 ‘7 27 1953’의 의미는?
  • 임영웅, 솔로 가수 최초로 멜론 100억 스트리밍 달성…'다이아 클럽' 입성
  • 단독 낸드 차세대 시장 연다… 삼성전자, 하반기 9세대 탑재 SSD 신제품 출시
  • 손정의 ‘AI 대규모 투자’ 시사…日, AI 패권 위해 脫네이버 가속화
  • 오늘의 상승종목

  • 06.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773,000
    • +0.1%
    • 이더리움
    • 4,978,000
    • -0.84%
    • 비트코인 캐시
    • 555,000
    • +0.82%
    • 리플
    • 694
    • -1.14%
    • 솔라나
    • 189,700
    • -2.27%
    • 에이다
    • 546
    • +0%
    • 이오스
    • 813
    • +0.62%
    • 트론
    • 165
    • +0%
    • 스텔라루멘
    • 132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000
    • +0.32%
    • 체인링크
    • 20,390
    • +0.39%
    • 샌드박스
    • 469
    • +2.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