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링 하반기 출시… 수면·심장 건강 체크

입력 2024-02-27 14:1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삼성전자가 갤럭시 언팩 2024에서 공개한 갤럭시 링 이미지
▲삼성전자가 갤럭시 언팩 2024에서 공개한 갤럭시 링 이미지
삼성전자가 선보인 웨어러블 반지 '갤럭시링'이 하반기 출시된다.

삼성전자 모바일경험(MX) 사업부 혼 팍 디지털 헬스팀장(상무)은 26일(현지 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 2024'를 통해 갤럭시 링 실물이 처음으로 대외 공개된 직후 기자들과 만나 "R&D(연구개발)가 마무리 단계에 있기 때문에 굉장히 큰 기대를 걸고 있다"며 "대략 하반기면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IT 업계에서는 삼성전자가 통상 7∼8월께 열리는 하반기 언팩에서 갤럭시 링을 시장에 내놓을 것이란 관측을 내놓고 있다.

갤럭시 링을 개발한 이유로는 "착용감이 편하면서 스타일리시해 오래 착용할 수 있어 장시간 데이터 수집이 가능하다. 이런 이유로 갤럭시 링을 선보이는 것"이라며 "편하면서도 오래가는 배터리를 원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런 사람들이 원하는 것은 단순하고 간소한 것"이라고 팍 상무는 설명했다.

링 제품이 출시되면 장시간 착용하기 불편한 갤럭시 워치를 보완하거나 대체해 지속적이고 정확한 수면 트래킹을 가능케 할 것으로 삼성전자는 기대하고 있다.

이에 앞서 노태문 삼성전자 MX 사업부장(사장)은 MWC 삼성전자 부스를 찾은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만나 "충전하면 5일에서 최장 9일까지 재충전할 필요가 없다"며 배터리 성능을 자신하기도 했다.

기자간담회에서 팍 상무는 "(공개된 제품과) 다른 버전이긴 하지만 개발 단계의 갤럭시 링을 3개월 동안 착용해봤다"면서 "7시간 동안 잘 잤다고 생각했는데 링으로 체크해보니 렘수면(깨어있는 것에 가까운 얕은 수면)이나 깊은 수면의 정도가 동년배보다 떨어진다는 것을 알게 됐다. 또 야식을 먹거나 술을 마시면 잠들 때 심박이 안 떨어진다는 것을 확인하고 행동에 변화를 주게 됐다"라며 개인적인 경험을 소개했다.

수면 측정 기능과 관련해 팍 상무는 "자는 동안에도 다양한 정보를 수집하고 지속적으로 추적하고자 4가지 측정 지표를 만들었다"며 "자는 동안 심박, 호흡, 움직임, 잠들기까지 걸리는 시간을 기반으로 '바이탈리티(활력) 스코어'를 선보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갤럭시 링은 수면 트래킹뿐 아니라 여성 건강, 심장 건강 모니터링 기능도 탑재할 예정이라고 팍 상무는 밝혔다.

생성형 인공지능(AI)의 기술 발전 속도에 놀랐다는 팍 상무는 "헬스 플랫폼에 생성형 AI를 통합해 놀라운 일들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심박에 맞춰 달리기 등 운동 코칭을 해주거나 수면 단계를 알려주는 등 AI를 이용해 갤럭시 링에 딱 맞는 적합한 알고리즘을 개발하는 중"이라고 전했다.

이날 삼성전자는 3가지 색상과 9개 크기로 갤럭시 링을 공개했다. 팍 상무는 맞춤형 주문 제작이 가능하냐는 물음에 "자기 손가락에 맞게 하는 절차가 필요할 것"이라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블랙스톤 회장 “AI붐에 데이터센터 급증…전력망 과부하 엄청난 투자 기회”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출생신고 않고 사라진 부모…영민이는 유령이 됐다 [있지만 없는 무국적 유령아동①]
  • “인천에 이슬람 사원 짓겠다”…땅 문서 공개한 한국인 유튜버
  • 파월 ‘매파 발언’에 우는 비트코인…중동 위기 감소·美 경제 강세에도 약세 [Bit코인]
  • 금리의 폭격, "돈 줄 마를라"전정긍긍...좀비기업 좌불안석 [美 국채 5%의 소환]
  • “자물쇠 풀릴라” 뒷수습 나선 쿠팡…1400만 충성고객의 선택은? [이슈크래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110,000
    • -1.45%
    • 이더리움
    • 4,513,000
    • -2.06%
    • 비트코인 캐시
    • 688,500
    • -6.01%
    • 리플
    • 725
    • -1.23%
    • 솔라나
    • 196,900
    • -1.99%
    • 에이다
    • 663
    • -3.49%
    • 이오스
    • 1,088
    • -2.07%
    • 트론
    • 167
    • +0.6%
    • 스텔라루멘
    • 160
    • -0.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96,600
    • -2.82%
    • 체인링크
    • 19,630
    • -1.41%
    • 샌드박스
    • 629
    • -2.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