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학사고 대응 주민 건강관리 경험 알린다…화학물질안전원, WHO와 기술문서 발간

입력 2023-12-10 12: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화학사고 건강영향 관리 사례연구’ 기술문서  (사진제공=환경부)
▲화학사고 건강영향 관리 사례연구’ 기술문서 (사진제공=환경부)

화학 사고에 대응해 한국의 주민 건강관리 경험을 알릴 수 있는 기술 문서가 나왔다.

환경부 소속 화학물질안전원은 화학 사고로 인한 주민 건강영향조사 경험을 공유하기 위해 세계보건기구(WHO) 아시아‧태평양 환경보건센터와 '화학사고 건강 영향 관리 사례연구' 기술문서(Technical document)를 발간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기술문서는 ‘국제 화학물질 관리에 대한 전략적 접근(Strategic Approach to International Chemicals Management)’ 사업의 하나로, 우리나라 화학사고 건강영향조사 기법을 국제사회와 공유하고 국제협력을 통한 선제적인 화학사고 예방과 대응을 위해 제작됐다.

문서는 △화학물질 관리의 변화 △건강영향조사 방법 △건강영향조사 피해판정 방법 △사고로부터 얻은 교훈 △다른 국가에 권고하는 사항으로 구성됐다.

2014년부터 10년간 이뤄진 국내 건강영향조사 절차와 특징을 소개했으며, 특히 2012년 9월 27일 경북 구미 4공단에서 발생한 불산 가스 누출 사고 이후 △화학사고 조사를 위한 법적 체계의 마련 △지역 거점 의료기관과 협력을 통한 상시 대비 체계 구축 △피해자 정신건강 관리 및 건강 피해 판정 △만성 건강 확인을 위한 추적조사 지원 등의 내용을 중점적으로 다뤘다.

화학물질안전원은 올해 7월 WHO 아시아‧태평양 환경보건센터와 ‘화학사고 공중보건 관리를 위한 국제회의’를 열어 국내 사례를 서태평양 지역 국가와 공유한 바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해서 화학사고 건강영향조사 기법을 고도화하고 관련 경험을 전파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이번 기술문서는 11일부터 화학물질안전원 누리집(nics.me.go.kr)과 세계보건기구 누리집(iris.who.int)에서 누구나 열람할 수 있다.

아킴 알리(Akeem ali) 세계보건기구 아시아태평양 환경보건센터 센터장은 "우리 기관은 서태평양 지역의 세계보건기구 회원국들이 화학물질 안전과 관련된 문제를 포함한 환경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라며 "이번 기술문서는 협력 기관인 화학물질안전원과 함께 환경과 보건 문제에 대한 능력과 역량 향상을 위해 발간됐다"고 말했다.

박봉균 화학물질안전원장은 “이번 기술문서는 최근 10년간의 화학 사고에서 얻은 주민 건강관리 경험을 담았다”라며 “우리나라의 앞선 경험을 바탕으로 화학사고 대응에 어려움을 겪는 아시아 국가와 세계보건기구 회원국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음원성적도 달디단 ‘밤양갱’…라이즈도 투어스도 ‘이지 이스닝’ [요즘, 이거]
  • “한국만 빼고 다 알아”…저출산, ‘돈’ 때문이 아니다? [이슈크래커]
  • 삼일절, 태극기 다는 법…게양 방법·시간·위치 총 정리 [인포그래픽]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까닥 잘못하면 ‘본선 진출 실패’…황선홍 ‘겸직’ 신의 한 수? 악수? [이슈크래커]
  • [찐코노미] 리튬 바닥 신호 나온다…2차전지 주목할 분야는 '이것'
  • “3일 동안 행복했다”...20억 로또, 101만 명 몰린 '디퍼아' 당첨자 발표에 ‘희비’
  • 오늘의 상승종목

  • 02.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7,255,000
    • +0.26%
    • 이더리움
    • 4,808,000
    • -0.08%
    • 비트코인 캐시
    • 442,000
    • +2.08%
    • 리플
    • 833
    • +0.73%
    • 솔라나
    • 188,200
    • +4.79%
    • 에이다
    • 953
    • -0.21%
    • 이오스
    • 1,238
    • +1.39%
    • 트론
    • 199
    • -0.5%
    • 스텔라루멘
    • 176
    • +1.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6,500
    • -0.85%
    • 체인링크
    • 27,930
    • -0.36%
    • 샌드박스
    • 886
    • +9.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