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중소기업 핵심 전략은…“사업 다변화”

입력 2023-12-10 12: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내년 경영환경도 “어려울 것” 전망
금융비용 부담 완화 가장 필요

(출처=중소기업중앙회)
(출처=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의 2024년 핵심 경영 전략은 사업 다변화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영환경은 올해와 같이 어려울 것으로 내다봤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달 20일부터 24일까지 500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중소기업 경영실태 및 경영계획 조사’ 결과를 8일 발표했다고 10일 밝혔다.

조사결과 응답 기업 절반(49.8%)이 2023년 경영환경을 어려웠다고 평가했다. 어렵지 않았다고 응답한 기업은 18.4%에 그쳐, 부정적 의견이 긍정적 의견보다 2.5배 이상 많았다.

올해 경영난의 주요 요인(복수응답)으로는 ‘수요위축’(47.4%)이 가장 많이 지목됐고, △인건비 상승(31.7%) △금리 인상(30.9%) 등이 뒤를 이었다.

중소기업은 한 해 동안 경영환경 개선을 위해 ‘거래처(영업·홍보) 확대’(46.0%)에 노력을 기울였다. △비용절감 및 구조조정(39.0%) △신규사업 추진(33.6%) 등도 진행했다.

유용했던 정부·지자체 정책으로는 △‘세금감면·납부유예’(23.2%) △대출만기 유예·연장(19.2%) △경영안정 지원(16.0%) 등이 꼽혔다.

내년 경영환경에 대해 응답 기업의 57.4%가 올해와 비슷할 것으로 응답해 내년에도 경영환경이 녹록지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악화를 예상한 기업은 26.8%, 호전될 것이라는 기업은 15.8%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의 내년 핵심 경영전략(복수응답)으로 ‘신규사업 추진 등 사업 다변화’를 응답한 기업이 48.6%로 가장 많았다. △원가절감 및 긴축(42.4%) △금융리스크 관리 강화(25.8%) △신규판로 확대(25.8%)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2024년 중소기업 경영안정과 성장을 위해 가장 필요한 정책(복수응답)으로 ‘금융비용 부담 완화’(64.6%)의 비율이 가장 높았다. △주 52시간제 개선 등 노동 유연화(35.4%) △R&D 및 시설투자 지원확대(27.4%)에 대한 요구도 많았다.

중장기적으로 중소기업 경영을 위해 가장 대비가 필요한 요소로 응답 기업 10곳 중 5곳(50.8%)이 ‘노동인구 감소’를 지목했다. △산업변화에 뒤처진 규제(26.6%) △‘첨단 기술 수준과의 격차 확대’(10.2%) 순으로 뒤를 이었다.

추문갑 중기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최근 반도체 주력품목의 수출 회복세 전환 등 긍정적 신호가 나타나고 있으나, 여전히 고물가·고금리와 같은 경제 회복 위험요소도 상존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짚었다. 그는 “특히, 고금리로 인한 이자비용 상승, 원자재가격 상승 등 금융비용 증가로 경영난을 겪는 중소기업들이 경영안정에 접어들 수 있도록 금융비용 부담 완화방안 마련과 주 52시간제 개선 등 노동 유연화 정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긴급 속보’ 류현진 한화 컴백…또다시 외쳐보는 “올해는 다르다” [요즘, 이거]
  • “암 수술이요? 기다리세요”...의사가 병원을 떠나자 벌어진 일들 [이슈크래커]
  • [푸드득] 탕 추천부터 건희소스까지…훠궈 꿀팁은?
  • "묘하다" 황정음, 남편 이영돈 사진 폭풍 업로드…"편하게 즐겨요"
  • '숨고르기' 나선 비트코인·이더리움…전문가 “상승장 아직 안끝났다” [Bit코인]
  • “일본 가려고 했더니 출국금지, 위헌 아냐?”…전공의 분노, 사실은
  • 초전도체의 부활?…다시 들썩이는 테마주, 투자해도 괜찮나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2.22 12:34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845,000
    • -0.42%
    • 이더리움
    • 4,087,000
    • -1.9%
    • 비트코인 캐시
    • 365,800
    • +0.03%
    • 리플
    • 756
    • -2.33%
    • 솔라나
    • 143,700
    • -3.04%
    • 에이다
    • 816
    • -3.66%
    • 이오스
    • 1,053
    • -3.84%
    • 트론
    • 193
    • +0%
    • 스텔라루멘
    • 159
    • -2.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5,300
    • +0%
    • 체인링크
    • 25,580
    • -2.96%
    • 샌드박스
    • 677
    • -3.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