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인터내셔널, 실적 부진 지속 전망…실적 회복 핵심 변수는

입력 2023-12-07 08:3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흥국증권, 투자의견 ‘매수’ 유지…목표주가 4만8000원으로 하향

흥국증권이 LX인터내셔널에 대해 4분기에도 실적 부진이 불가피할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유지, 목표주가는 기존 6만 원에서 4만80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전 거래일 기준 종가는 3만150원이다.

7일 박종렬 흥국증권 연구원은 “지난해 3분기 이후 지속된 실적 부진과 HMM 인수 추진 등으로 최근 6개월간 주가 하락폭이 심화했다”며 “본업에서의 실적 회복을 위해 석탄 가격과 운임지수 반등이 중요하나, 당장 큰 폭 상승 반전을 기대하기는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했다.

박 연구원은 “4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3조8000억 원, 영업이익 1009억 원으로 전분기에 이어 부진한 실적이 불가피할 전망”이라며 “지난해의 높은 기저효과가 부담으로 작용하는 가운데 트레이딩과 물류, 자원 등 전 부문에서 수익성이 약화된 결과 때문”이라고 했다.

그는 “트레이딩(전년 동기의 높은 기저효과, 뉴캐슬탄 판가 하락), 물류(SCFI 지수 급락), 자원(호주탄, 인도네시아탄 판가 하락세 지속) 등이 주요 요인”이라며 “올해 연간 연결기준 매출액은 14조6000억 원, 영업이익은 4554억 원으로 수정 전망한다”고 했다.

박 연구원은 “3분기 최악의 상황을 경험했던 LX인터내셔널의 영업실적은 향후 점진적 개선이 가능할 것”이라면서도 “실적의 핵심 변수인 석탄 가격과 운임지수의 빠른 회복을 기대하기는 쉽지 않아 실적 개선 폭은 제한적일 것”이라고 했다.

그는 “내년 연결기준 매출액은 15조 원, 영업이익은 4444억 원으로 수정 전망한다”며 “트레이딩, 신성장, 인도네시아 괌광산과 중국 신전광산 생산량 증가는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최근 니켈에 대한 투자(인도네시아 AKP 광산)를 진행했던 것처럼 내년에도 니켈과 리튬을 비롯한 이차전지 소재 관련 신사업에 박차를 가해 잃어버린 신뢰를 회복하고 주가 재평가의 계기로 활용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긴급 속보’ 류현진 한화 컴백…또다시 외쳐보는 “올해는 다르다” [요즘, 이거]
  • “암 수술이요? 기다리세요”...의사가 병원을 떠나자 벌어진 일들 [이슈크래커]
  • 기혼남녀 20.2% ‘각방’ 쓴다...이유는? [그래픽뉴스]
  • 단독 미국 3대 스페셜티 '인텔리젠시아' 23일 국내 상륙...글로벌 1호 매장
  • “병원 떠나겠다” 한 마디면 의사들 백전백승?…이번엔 다를까 [이슈크래커]
  • 단독 SK하이닉스 사칭해 전환사채 판매 사기… 회사 측 "각별한 주의 당부"
  • 초전도체의 부활?…다시 들썩이는 테마주, 투자해도 괜찮나요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2.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1,058,000
    • -1.37%
    • 이더리움
    • 4,039,000
    • -0.02%
    • 비트코인 캐시
    • 361,700
    • -2.43%
    • 리플
    • 752
    • -4.2%
    • 솔라나
    • 143,400
    • -5.28%
    • 에이다
    • 816
    • -6.1%
    • 이오스
    • 1,052
    • -4.36%
    • 트론
    • 194
    • +2.65%
    • 스텔라루멘
    • 158
    • -4.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2,400
    • -4.74%
    • 체인링크
    • 25,600
    • -5.04%
    • 샌드박스
    • 678
    • -5.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