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카닷컴, 중고차 플랫폼 관심도 1위...케이카·헤이딜러 뒤이어

입력 2023-12-06 09:5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주요 8개 플랫폼 포스팅 11.14% 감소…경기 침체 영향

(사진제공=데이터앤리서치)
(사진제공=데이터앤리서치)

엔카닷컴이 국내 주요 중고차 플랫폼 가운데 올해 1~11월 온라인 관심도(정보량)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케이카와 헤이딜러가 뒤를 이었다.

6일 여론조사기관 데이터앤리서치에 따르면 뉴스·카페·유튜브·X(옛 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 등 11개 채널 22만 개 사이트를 대상으로 1~11월 국내 중고차 플랫폼 8곳의 정보량을 빅데이터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조사 대상 중고차 플랫폼은 △엔카닷컴 △케이카(K Car) △헤이딜러 △KB차차차 △보배드림 △오토플러스(리본카) △오토벨 △카머스(AJ셀카) 등 임이다.

데이터앤리서치는 10월 24일 서비스를 개시한 현대자동차의 중고차 플랫폼 ‘현대 인증 중고차’는 집계에서 제외했다. 또 보배드림이 중고차 판매에 국한하지 않고, 국내 주요 온라인 커뮤니티로도 이용되고 있어 정확한 정보량 파악을 위해 분석 채널 중 ‘커뮤니티’는 이번 조사에 포함하지 않았다.

분석 결과 ‘엔카닷컴’은 1~11월 9만7260건의 포스팅 수로 국내 중고차 플랫폼 1위를 차지했다. 전년 동기 10만9198건 포스팅 수 대비 1만1938건(10.93%) 줄었다.

2위 K Car는 11개월간 5만7358건의 정보량이 집계됐다. 직전 연도 같은 시기 7만2491건의 정보량과 비교하면 1만5133건(20.88%) 감소했다. 헤이딜러는 3만2816건의 정보량으로 3위에 자리했다. 전년 같은 시기 3만1448건의 정보량과 비교 시 1368건(4.35%) 늘었다.

KB차차차는 2만2314건(-0.85%)의 정보량으로 4위, 보배드림은 2만1618건(10.75%)의 포스팅으로 헤이딜러와 함께 유이하게 최근 1년간 정보량이 증가했다. 이어 오토플러스(6244건), 오토벨(4834건)이 각각 6~7위를 지켰다. 카머스는 1~11월 3167건의 포스팅 수로, 조사 플랫폼 중 가장 적은 수치를 기록했다.

데이터앤리서치 관계자는 “국토부 통계누리 기준 6월 현재 중고차 매매업체 수는 6000여 개에 달한 가운데 주요 조사 대상업체의 올해 포스팅 수는 11.1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경기 침체의 영향을 피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하영의 금융TMI] 새마을금고·저축은행, 한국은행과 RP 거래…무엇이 좋은가요?
  • 경제활동 안 하는 대졸자 405만 명 역대 최대…취업해도 단기일자리 비중↑
  • 속보 검찰, 어제 김건희 여사 정부 보안청사서 ‘비공개 대면조사’
  • 단독 野, 육아휴직급여 '상한선' 폐지 추진
  • "DSR 강화 전에 '막차' 타자" 5대 銀 가계대출, 한 달 새 3조6000억 늘어
  • 미국 빅테크 2분기 실적 발표 임박...‘거품 논란·트럼프 리스크’에 주가 안갯속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969,000
    • +0.46%
    • 이더리움
    • 4,912,000
    • +0.1%
    • 비트코인 캐시
    • 551,500
    • +0.91%
    • 리플
    • 820
    • -1.44%
    • 솔라나
    • 242,500
    • +2.28%
    • 에이다
    • 605
    • -0.49%
    • 이오스
    • 853
    • +0.59%
    • 트론
    • 189
    • +0%
    • 스텔라루멘
    • 145
    • -1.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650
    • -0.83%
    • 체인링크
    • 20,030
    • +2.14%
    • 샌드박스
    • 483
    • +0.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