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탈당 비판한 친명계…조응천 “학교폭력 가담자 아닌가”

입력 2023-12-05 16:4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상민 의원. 연합뉴스
▲이상민 의원. 연합뉴스
이상민 의원의 탈당을 두고 더불어민주당 의원 간 설전이 벌어졌다. 비명계인 조응천 의원이 이 의원 탈당을 비판한 친명계를 학교폭력 가해자에 비유하자 친명계인 전용기 의원은 ‘탈당 옹호자’로 맞받아쳤다.

5일 비주류 의원 모임 ‘원칙과 상식’ 소속인 조응천 의원은 BBS라디오에 출연해 이 의원의 탈당을 비판한 친명(친이재명)계를 드라마 ‘더글로리’의 학교폭력 가담자에 비유했다. 조 의원은 “이 의원이 나가고 난 다음 당에서 시니컬하게 뒤에 대고 이야기하는 것을 보고 상당히 안타깝고 놀랐다. 그것도 초선들, 한참 어린 후배들이 그런다”고 지적했다.

그는 “친명계 의원들을 학폭의 방관자 정도로 생각했는데 지금 보니 ‘더글로리’ 가해자 박연진과 함께 피해자 문동은에게 학교폭력을 가했던 학폭 가담자 아닌가 하는 느낌”이라고 비판했다.

이에 친명계 초선 전용기 의원은 페이스북을 통해 “5선 중진에 하실 말 다 하며 당에 상처를 주고, 국회의장이 되기 위해 탈당한 이 의원이 학폭 피해자라고요?”라며 반박했다. 전 의원은 “당과 동지를 팔고 떠난 분께 비판도 못 하는 탈당 옹호자가 정상이냐”고 덧붙였다.

앞서 3일 5선 중진인 이 의원은 “이재명 사당, 개딸당으로 변질된 민주당은 고쳐쓸 수 없다”며 탈당을 선언했다. 이 의원은 탈당문을 통해 “민주당은 내로남불과 위선적, 후안무치, 약속 뒤집기, 방패정당, 집단 폭력적 언동, 혐오와 차별 배제, 무능과 무기력, 맹종 등 온갖 흠이 쌓이고 쌓여 도저히 고쳐쓰기가 불가능한 상황”이라고 주장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음원성적도 달디단 ‘밤양갱’…라이즈도 투어스도 ‘이지 이스닝’ [요즘, 이거]
  • “한국만 빼고 다 알아”…저출산, ‘돈’ 때문이 아니다? [이슈크래커]
  • 단독 의대 정원 가장 많은 전북대, 2배 증원 안해…“폐교 서남대 의대생 흡수”
  • “또 나만 못 샀어”…‘1억 간다’는 비트코인, 지금이라도 살까요? [이슈크래커]
  • 까닥 잘못하면 ‘본선 진출 실패’…황선홍 ‘겸직’ 신의 한 수? 악수? [이슈크래커]
  • [화보] “사랑해 푸바오...넌 마지막 출근길도 힐링이었어”
  • 김연아 이후 18년만…서민규, 주니어 세계선수권 사상 첫 금메달
  • 오늘의 상승종목

  • 03.04 09:38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9,098,000
    • +3.07%
    • 이더리움
    • 4,909,000
    • +2.57%
    • 비트코인 캐시
    • 654,500
    • -7.1%
    • 리플
    • 880
    • -1.23%
    • 솔라나
    • 184,700
    • +1.99%
    • 에이다
    • 1,034
    • +0.78%
    • 이오스
    • 1,504
    • -0.66%
    • 트론
    • 197
    • +0%
    • 스텔라루멘
    • 191
    • +0.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1,800
    • -8%
    • 체인링크
    • 29,090
    • -2.61%
    • 샌드박스
    • 948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