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 4곳, 자율주행 자동차 시범운행지구로 지정

입력 2023-11-29 16: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자율주행 자동차 시범운행지구

▲인천시청 전경. (인천시)
▲인천시청 전경. (인천시)
인천광역시는 송도, 영종, 인천시청, 인천국제공항 일원 4곳이 자율주행 자동차 시범운행지구로 지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국토교통부가 지정한 시범운행지구는 전국 10곳으로, 기존 지구를 포함해 전국 총 34곳으로 늘어나게 됐다.

자율주행 자동차 시범운행지구는 자율주행 자동차 연구와 시범운행을 촉진하기 위해 각종 규제 특례를 적용하는 구역을 말한다.

자율주행 민간기업은 해당 지구에서 자율주행 자동차를 활용해 여객과 화물을 유상으로 운송할 수 있고, 임시운행 허가 시 규제 특례를 받아 사업목적에 적합한 다양한 자율주행 실증서비스를 구현해 볼 수 있다.

인천은 미래 모빌리티 패러다임 전환에 대비하고, 산업과 연계한 지역경제 발전 등을 위해 지난 8월 국토교통부에 시범운행지구 지정을 신청했다.

이번 지정에 따라 인천시는 2024년 상반기 중 시범운행지구 운영 및 지원을 위해 조례를 제정하고, 자율주행 서비스 사업 검토 등을 거쳐 2024년 하반기 중 자율주행 자동차를 활용한 서비스를 추진할 예정이다.

김준성 인천시 교통국장은 “인천 첫 자율주행자동차 시범운행지구 지정은 미래 모빌리티 특화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첫발을 뗐다는 의미”라며 “자율주행 관련 연구기관과 기업 유치를 통해 지역산업의 혁신성장과 새로운 일자리 창출 등 민·관·학 상생 발전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란, 이스라엘 본토 드론·미사일 공습…미국 등 방어 지원 나서
  • 지하철역 ‘1000원 빵’, 안심하고 먹어도 되나요? [이슈크래커]
  • '총선 끝났으니' 전기·가스요금 오르나…인상 '초읽기'
  • 비트코인, ‘전쟁 리스크’로 6만4000달러 붕괴…이더리움도 6% 급락 [Bit코인]
  • “임영웅 콘서트 티켓 500만 원”…선착순 대신 추첨제라면? [그래픽뉴스]
  • 홍준표 "한동훈이 대권놀이하며 셀카만 찍다 당 말아먹어"
  • [르포] "저 눈을 봐"…넷마블 맑눈광 '팡야쿵야' MZ세대 사로잡다
  • '당선인' 이준석 "다음 대선 3년? 확실한가?"…발언 의도는?
  • 오늘의 상승종목

  • 04.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047,000
    • -3.32%
    • 이더리움
    • 4,582,000
    • -4.54%
    • 비트코인 캐시
    • 729,500
    • -6.59%
    • 리플
    • 732
    • -8.5%
    • 솔라나
    • 208,100
    • -5.92%
    • 에이다
    • 689
    • -7.27%
    • 이오스
    • 1,123
    • -13.42%
    • 트론
    • 167
    • -0.6%
    • 스텔라루멘
    • 163
    • -1.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1,300
    • -10.27%
    • 체인링크
    • 20,560
    • -6.8%
    • 샌드박스
    • 647
    • -10.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