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원식, 野원내대표 선거 불출마 "단일후보 방식으로 힘 모을 때"

입력 2023-09-26 07:5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李 지키기 위한 노력 하나돼야"…3자 구도로

▲이재명(오른쪽)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확대간부회의에 앞서 후쿠시마 원전오염수 해양투기 저지를 위한 UN인권이사회 진정서 서명식을 마치고 우원식 후쿠시마 총괄대책위원회 상임대책위원장과 악수하고 있다. 고이란 기자 photoeran@
▲이재명(오른쪽)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확대간부회의에 앞서 후쿠시마 원전오염수 해양투기 저지를 위한 UN인권이사회 진정서 서명식을 마치고 우원식 후쿠시마 총괄대책위원회 상임대책위원장과 악수하고 있다. 고이란 기자 photoeran@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보궐선거에 출사표를 던졌던 친명(친이재명)계 4선 우원식 의원이 경선 당일인 26일 불출마를 선언했다.

우 의원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민주당과 이재명 대표를 지키기 위한 노력이 하나가 되기를 바라며 원내대표 경선에 나서지 않기로 했다"며 "당의 단합을 위해 경선이 아닌 단일후보 방식으로 힘을 모을 때"라고 밝혔다.

우 의원은 "민주당이 위기다. 위기 상황에 민주당과 이 대표를 지키고 개혁과 통합을 동시에 이뤄갈 원내대표에 대한 의원님들의 간곡한 요청이 있었다"며 "원내대표 선출이 경선을 통한 대결이 아닌 선출 자체가 당의 단합에 기여해야 한다는 바람을 저 또한 깊이 공감했다"고 강조했다.

당의 상황이 엄중한 만큼 경선이 아닌 단일화를 통한 합의 추대로 원내대표를 선출하자는 뜻이다. 21일 국회 체포동의안이 가결된 이 대표는 이날 오전 법원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앞두고 있다. 우 의원의 원내대표 경선 불출마로 현 출마자는 김민석·남인순·홍익표 의원 등 3명이 됐다.

우 의원은 "제가 내려놓는 것이 그 출발이 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며 "세 분 후보께 호소드린다. 민주당과 이 대표를 지키고 당의 위기를 슬기롭게 헤쳐 나가기 위해 후보 단일화를 통한 개혁과 통합의 길을 선택해 주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긴급 속보’ 류현진 한화 컴백…또다시 외쳐보는 “올해는 다르다” [요즘, 이거]
  • '강공' 돌아선 정부…의료계에 질렸다
  • “마약류도 나눔?”…줄줄 새는 의료용 마약 [STOP 마약류 오남용③]
  • 단독 미국 3대 스페셜티 '인텔리젠시아' 23일 국내 상륙...글로벌 1호 매장
  • “병원 떠나겠다” 한 마디면 의사들 백전백승?…이번엔 다를까 [이슈크래커]
  • ‘이더리움 킬러’도 모두 제쳤다…이더리움, 시장 상승세 주도 [Bit코인]
  • 클린스만 후임에 홍명보·김기동?…K리그는 어쩌나요 [이슈크래커]
  • 런던으로 간 이강인, 손흥민 만나 직접 사죄 "해서는 안 될 행동 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2.21 11:32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182,000
    • +0.87%
    • 이더리움
    • 4,160,000
    • +2.67%
    • 비트코인 캐시
    • 365,700
    • -2.35%
    • 리플
    • 772
    • -0.52%
    • 솔라나
    • 147,900
    • -3.02%
    • 에이다
    • 841
    • -4.54%
    • 이오스
    • 1,094
    • +0.55%
    • 트론
    • 194
    • +2.11%
    • 스텔라루멘
    • 161
    • -1.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5,300
    • -1.86%
    • 체인링크
    • 26,330
    • -3.34%
    • 샌드박스
    • 701
    • -2.9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