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변희봉·노영국, 오늘(20일) 발인…연예계 애도 속 영면

입력 2023-09-20 09:4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故변희봉·故노영국. 출처=소속사 제공
▲故변희봉·故노영국. 출처=소속사 제공
배우 故변희봉과 故노영국이 영면에 든다.

고 변희봉은 과거 췌장암 투병 중 완치 판정을 받았으나 암이 재발해 18일 세상을 떠났다. 향년 81세. 고인의 발인식은 20일 낮 12시 30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된다.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며 흑석동 달마사 봉안당에 봉안된다.

고 변희봉의 빈소에는 봉준호 감독, 배우 송강호 등 영화계 인사들이 찾아와 고인을 추모했다. 영화 ‘거미집’ 인터뷰 도중 비보를 접한 송강호는 “자주 뵙진 못했지만 연락드리곤 했다. 5년 전 부친상을 당했을 때 조문도 오셨다”면서 “봉 감독을 통해 투병 중인 소식을 간간이 전해 들었는데 너무 안타깝다. ‘수사반장’을 시작으로 수많은 작품에서 명연기를 펼치셨는데 감탄을 준 선배”라고 애도했다.

고 변희봉은 1966년 MBC 2기 공채 성우로 데뷔해 50여 년간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넘나들며 활약했다. 그는 봉 감독 장편 데뷔작인 ‘플란다스의 개’(2000)를 시작으로 ‘살인의 추억’(2003), ‘괴물’(20006년) 등에 출연했다. 이후 2020년 제11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에서 은관문화훈장을 받았다.

같은 날 고 노영국은 심장마비로 갑작스럽게 유명을 달리했다. 향년 75세. 유족의 뜻에 따라 장례는 가족, 친지와 동료 선후배들만 참석한 가운데 조용하게 치러졌다. 발인은 20일 낮 12시 20분 한양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되면 장지는 서울시립승화원이다. 함께 호흡한 배우 남보라는 “노영국 선생님께서 갑작스럽게 우리 곁을 떠나셨다. 선생님의 빈자리를 남은 후배들이 잘 채워 선생님의 마지막 작품에 흠이 가지 않도록 마지막까지 잘 매듭지어 보겠다. 애도의 뜻을 전하며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추모했다.

고 노영국은 1974년 MBC 공채 탤런트 7기로 데뷔해 ‘수사반장’‘빛과 그림자’‘대추나무 사랑걸렸네’‘대왕세종’‘무신’‘태종 이방원’ 등에 출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긴급 속보’ 류현진 한화 컴백…또다시 외쳐보는 “올해는 다르다” [요즘, 이거]
  • '강공' 돌아선 정부…의료계에 질렸다
  • “마약류도 나눔?”…줄줄 새는 의료용 마약 [STOP 마약류 오남용③]
  • 단독 미국 3대 스페셜티 '인텔리젠시아' 23일 국내 상륙...글로벌 1호 매장
  • “병원 떠나겠다” 한 마디면 의사들 백전백승?…이번엔 다를까 [이슈크래커]
  • ‘이더리움 킬러’도 모두 제쳤다…이더리움, 시장 상승세 주도 [Bit코인]
  • 클린스만 후임에 홍명보·김기동?…K리그는 어쩌나요 [이슈크래커]
  • 런던으로 간 이강인, 손흥민 만나 직접 사죄 "해서는 안 될 행동 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2.21 11:16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166,000
    • +0.9%
    • 이더리움
    • 4,157,000
    • +2.67%
    • 비트코인 캐시
    • 366,000
    • -1.96%
    • 리플
    • 773
    • -0.13%
    • 솔라나
    • 148,100
    • -2.63%
    • 에이다
    • 845
    • -3.76%
    • 이오스
    • 1,093
    • +0.55%
    • 트론
    • 193
    • +2.12%
    • 스텔라루멘
    • 162
    • -1.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5,400
    • -1.68%
    • 체인링크
    • 26,380
    • -2.94%
    • 샌드박스
    • 702
    • -2.3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