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대 여배우, 유부남과 불륜 인정…"아이들에게 무릎 꿇어" 사과

입력 2023-06-14 18:51 수정 2023-06-15 08:2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히로스에 료코(왼)가 직접 쓴 자필 사과문. (출처=히로스에 료코 공식SNS)
▲히로스에 료코(왼)가 직접 쓴 자필 사과문. (출처=히로스에 료코 공식SNS)

일본의 유명 여배우 히로스 료코(43)가 최근 불거진 불륜 스캔들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14일 히로스에 료코는 소속사의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의 경솔한 행동으로 인해 많은 분들에게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 깊이 사과드린다”라며 자신의 불륜을 인정하는 자필 사과문을 올렸다.

앞서 지난 7일 일본 매체 주간문춘은 히로스에 료코가 기혼자인 셰프 토바 슈사쿠(45)와 불륜 중이라고 보도했다. 특히 두 사람이 같은 호텔에서 숙박하는 등 불륜 정황이 담긴 사진이 함께 공개되며 논란이 됐다.

결국 료코는 이 사실을 인정하며 “토바 씨의 가족을 슬프게 한 것, 괴로움을 느끼게 한 것에 대해 무엇보다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또한 “제 가족, 세 아이에게는 정중하게 무릎을 꿇고 사과했다. 아이들은 미숙한 어머니인 나를 이해하고 인정해 줬다”라고 전하기도 했다.

료코는 “이번 일로 인해 그동안 응원해 주신 소중한 팬 여러분께 실망을 드린 점도 사과드린다”라며 “내가 동경하는 배우 일을 더럽혔다는 사실과 모든 가족에게 상처를 준 죄를 마음에 새기겠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한편 히로스에 료코는 1980년생으로 영화 ‘철도원’을 통해 유명세를 탔으며, 청순한 이미지로 국내에서도 큰 사랑을 받았다.

2003년에는 모델 오카자와 다카히로와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었지만, 2008년 이혼했고 2010년 현재 남편 캔들 준과 재혼해 두 명의 아이를 품에 안았다.

특히 남편 준은 지난 11일 한 행사에서 “개인적인 일로 세상을 시끄럽게 해서 죄송하다”라며 “지금 우리 가족은 힘든 일을 겪고 있지만 잘 마무리할 테니 지켜봐 달라”라고 사과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긴급 속보’ 류현진 한화 컴백…또다시 외쳐보는 “올해는 다르다” [요즘, 이거]
  • '강공' 돌아선 정부…의료계에 질렸다
  • “마약류도 나눔?”…줄줄 새는 의료용 마약 [STOP 마약류 오남용③]
  • 단독 미국 3대 스페셜티 '인텔리젠시아' 23일 국내 상륙...글로벌 1호 매장
  • “병원 떠나겠다” 한 마디면 의사들 백전백승?…이번엔 다를까 [이슈크래커]
  • ‘이더리움 킬러’도 모두 제쳤다…이더리움, 시장 상승세 주도 [Bit코인]
  • 클린스만 후임에 홍명보·김기동?…K리그는 어쩌나요 [이슈크래커]
  • 런던으로 간 이강인, 손흥민 만나 직접 사죄 "해서는 안 될 행동 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2.21 10:59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229,000
    • +1.01%
    • 이더리움
    • 4,157,000
    • +2.67%
    • 비트코인 캐시
    • 366,800
    • -1.82%
    • 리플
    • 772
    • -0.26%
    • 솔라나
    • 148,700
    • -2.24%
    • 에이다
    • 845
    • -3.1%
    • 이오스
    • 1,092
    • +0.55%
    • 트론
    • 192
    • +1.59%
    • 스텔라루멘
    • 162
    • -0.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5,800
    • -1.21%
    • 체인링크
    • 26,430
    • -2.87%
    • 샌드박스
    • 704
    • -1.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