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상소] 카카오뱅크, 하루만에 10만명 몰린 '카카오웹툰 26주' 적금

입력 2023-06-03 08: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뉴스를 포함해 이메일과 SNS 등에서는 고수익과 노후를 대비한 새로운 금융상품이 하루에도 수십 개씩 쏟아집니다. 하지만 금융상품들이 까다로운 우대 조건이나 파생상품화되면서 복잡해진 수익구조에 소비자 권익을 보호할 수 있는 안전장치를 알리는 ‘파수꾼’이 부족한 상황입니다.
이에 이투데이는 ‘금상소(금융상품소개서)’를 통해 철저히 금융소비자 중심의 투자 가이드라인을 마련해 소개하고자 합니다.

카카오뱅크가 반년 만에 새롭게 선보인 '카카오웹툰 26주 적금이' 하루 만에 가입 좌수 10만 좌를 달성하면서 인기를 끌고 있다. 저축과 웹툰 등 콘텐츠 소비 혜택을 동시에 누리면서 한정판 굿즈 상품까지 받을 수 있는 점이 인기 요인으로 꼽힌다.

카카오뱅크는 1일 ‘26주적금 with 카카오웹툰’을 출시했다. 이 적금은 출시 하루 만에 누적 개설 계좌 수 10만 좌를 돌파했다.

이달 말까지 한정 가입할 수 있는 이 상품은 카카오뱅크의 26주적금에 카카오웹툰 앱에서 사용할 수 있는 캐시 쿠폰 혜택을 담았다.

26주 연속으로 자동이체 납입에 성공하면 카카오웹툰 앱에서 사용할 수 있는 2만 원 상당의 캐시 쿠폰을 받을 수 있다. 가입 고객 전원을 대상으로 '비눗방울 스틱 춘식' 굿즈가 포함된 경품 추첨 이벤트도 진행한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저축과 동시에 웹툰 등 콘텐츠 소비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점과 한정판 굿즈 상품을 받아볼 수 있는 기회가 인기비결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카카오뱅크는 26주적금을 기반으로 유통, 콘텐츠 플랫폼 등 다양한 제휴사와 파트너적금을 출시해오고 있다. 카카오웹툰 26주 적금은 카카오뱅크가 카카오엔터테인먼트와의 제휴를 통해 선보인 열 번째 파트너적금이다.

카카오뱅크는 외부 파트너사와의 연계를 통한 파트너적금을 선보이면서 빠르게 가입자를 늘렸다. '26주적금 with ○○○'이라는 파트너 적금 형식을 앞세워 이마트, 마켓컬리, 해피포인트, 카카오페이지, 오늘의집 등 MZ세대(1980년대 초~2000년대 초에 태어난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 들을 공략했다.

생활 속 금융혜택 확대를 목표로 일정 적금 회차 납입을 성공할 경우 파트너사의 쿠폰, 캐시백 등의 혜택을 추가로 제공하고, 이를 통해 고객이 저축을 하면서 동시에 소비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설계했다.

유통, 라이프스타일, 콘텐츠, 편의점 등 다양한 업계의 파트너사와 협업해 상품을 출시한 결과, 파트너적금의 누적 개설 좌수는 약 350만 좌를 돌파했다.

카카오뱅크는 “고객에게 보다 유용한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업종의 파트너사와 제휴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요아정은 ‘마라탕과’일까 ‘탕후루과’일까? [해시태그]
  • 최강야구보다 '더 강력한' 야구 온다…'전설의 무대' 한일 드림 플레이어즈 [이슈크래커]
  • “재밌으면 당장 사”…MZ 지갑 여는 마법의 이것 [진화하는 펀슈머 트렌드]
  • 비트코인, 美 반도체주 급락에 주춤…바이든·트럼프 전방위 압박에 투심↓ [Bit코인]
  • 카라큘라 사무실 간판 내렸다…구독자 20만 명 빠져나가
  • '규율 강조' 홍명보, 부임 후 첫 행보로 '캡틴' 손흥민 만난다
  • [오늘의 뉴욕증시 무버] 엔비디아, 기술주 투매에 6% 급락...노보노디스크, 3%↓
  • 단독 독립영화 가뜩이나 어려운데…영진위 '독립예술영화지원팀' 통폐합 논의
  • 오늘의 상승종목

  • 07.18 13:32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227,000
    • -1.46%
    • 이더리움
    • 4,776,000
    • -1.53%
    • 비트코인 캐시
    • 532,000
    • -2.39%
    • 리플
    • 852
    • +1.43%
    • 솔라나
    • 220,500
    • -1.69%
    • 에이다
    • 613
    • -1.29%
    • 이오스
    • 851
    • +1.07%
    • 트론
    • 187
    • +0%
    • 스텔라루멘
    • 151
    • -0.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450
    • -1.17%
    • 체인링크
    • 19,250
    • -3.56%
    • 샌드박스
    • 478
    • +0.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