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김성한 사퇴, 블랙핑크 때문 아냐”

입력 2023-03-30 18:1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김성한 전 국가안보실장 (연합뉴스)
▲김성한 전 국가안보실장 (연합뉴스)

용산 대통령실은 30일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사임에 대해 ‘특정 사건’ 때문이 아니라고 밝혔다.

김성한 전 안보실장은 전날 자진사퇴했고, 윤석열 대통령은 곧바로 조태용 신임 안보실장을 내정했다. 조 실장은 이날부터 업무에 돌입했다.

갑작스러운 안보실장 교체에 주목이 쏠리면서 여러 추측들이 나왔다. 그 중 하나가 윤 대통령의 내달 미국 국빈방문 일정인 조 바이든 미 대통령과의 만찬에서 블랙핑크와 레이디가가 합동공연 제안이 있었는데 김 전 실장이 이를 보고에서 누락시킨 게 원인이 됐다는 설이다.

이에 대통령실 관계자는 이날 청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번 인사 관련해서 그런 사건들에 관심이 가겠지만 큰 흐름에서 볼 필요가 있다”며 “김 전 실장은 교수 출신으로 윤석열 정부가 들어설 때 한미동맹 우선·한미일 협력을 중시하는 외교 방향을 세웠지만, 구체적으로 추진하는 건 (외교부와 주미대사를 통해) 외교현장을 겪어본 조 실장이 더 적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런 흐름 속에서 자연스럽게 안보실장 자리에 변화가 왔다고 이해해 달라”며 “하나하나의 사건으로 큰 인사가 나는 게 아니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청약 개미’들 준비하라 …두산로보틱스, 1주라도 더 받으려면?
  • 최강야구 드래프트 현장…끝내 불리지 않은 원성준
  • ‘답안지 파쇄’ 10만원 주더니…자녀엔 40억 수당 준 산업인력공단
  •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개막…한국 선수 주요 경기 일정은?
  • 3000억원 빼돌린 ‘단 1명’… PF대출 점검 한 번도 없었다
  • 황선홍과 클린스만, 한국 축구의 미래는 어디에
  • '나는 솔로' 16기 영자X영숙, 동시 상철 선택…옥순바라기 광수는?
  • 트와이스 나연, 母 6억 빚투 재판 승소…JYP “추측성 글 법적 대응”
  • 오늘의 상승종목

  • 09.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975,000
    • -1.19%
    • 이더리움
    • 2,147,000
    • -1.74%
    • 비트코인 캐시
    • 280,700
    • -3.51%
    • 리플
    • 686.7
    • -2.12%
    • 솔라나
    • 26,420
    • -3.29%
    • 에이다
    • 332.5
    • -1.83%
    • 이오스
    • 779.5
    • +0.08%
    • 트론
    • 112.5
    • -1.14%
    • 스텔라루멘
    • 153.6
    • -2.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41,800
    • -1.09%
    • 체인링크
    • 9,085
    • -2.94%
    • 샌드박스
    • 396.8
    • -1.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