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보훈예우수당 지급 대상자 확대…2760명 추가 혜택

입력 2023-01-25 13:3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강서구청 전경 (사진제공=강서구청)
▲강서구청 전경 (사진제공=강서구청)

서울 강서구는 국가보훈대상자에 대한 예우와 지원 강화를 위해 보훈예우 수당 지급대상자를 확대한다고 25일 밝혔다.

보훈예우 수당은 국가보훈처가 아닌 지방자치단체가 개별 조례에 따라 국가보훈대상자에게 지급한다.

구는 지난해 10월 강서구 국가보훈대상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참전명예수당 등 서울시 보훈관련 수당을 받는 국가유공자들도 구 보훈예우수당을 수령할 수 있도록 했다.

조례가 이달부터 시행된다. 그동안 중복제한 규정으로 수당 지급에서 제외됐던 국가보훈대상자 2760명이 추가로 매월 5만 원의 구 보훈 예우수당을 받는다. 지역 내 구 보훈예우수당 지급대상자는 5300여명으로 늘었다.

이를 위해 구는 지난해보다 12억6000만 원이 증액된 33억6000만 원의 보훈수당 예산을 편성했다.

보훈예우수당은 신청한 달부터 지급받을 수 있다. 기존 참전명예수당을 받는 국가유공자는 이달부터 받는다.

서울시 보훈수당 대상에 해당하지 않고, 아직 보훈예우수당을 신청하지 않은 국가유공자는 유공자증 또는 유족증과 통장사본을 지참해 주거지 동주민센터에 신청하면 수당을 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거주지 동 주민센터나 구 복지정책과로 문의하면 된다.

김태우 강서구청장은 "오직 국가를 위해 헌신한 보훈대상자들의 희생 덕분에 오늘의 위대한 대한민국이 있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국가를 위해 명예로운 삶을 살아온 분들의 복지 및 예우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드라마가 따로없네”…‘재벌집’ 방불케 한 SM 경영권 분쟁 스토리
  • ‘세기의 재앙’ 튀르키예 지진, 골든타임 얼마 남지 않았다
  • '아들 50억'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앞으로 변호사비 법원이 정할 건가” [영상]
  • “이다인, 최고의 며느리”…‘결혼 반대설’ 이후 전해진 이승기 母 극찬
  • 강의계획서에 등장한 기보배…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서치2’ 여전한 테크스릴러...아쉬운 중량감
  •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法 “아들 50억, 뇌물‧대가성 불인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201,000
    • -0.59%
    • 이더리움
    • 2,101,000
    • -0.33%
    • 비트코인 캐시
    • 166,800
    • -2.68%
    • 리플
    • 505.6
    • -0.55%
    • 솔라나
    • 29,380
    • -1.38%
    • 에이다
    • 499.4
    • +0.06%
    • 이오스
    • 1,382
    • -1.71%
    • 트론
    • 84.45
    • +1.36%
    • 스텔라루멘
    • 115.4
    • +0.1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450
    • -0.37%
    • 체인링크
    • 9,000
    • -0.44%
    • 샌드박스
    • 1,061
    • +11.7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