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온시스템, 올해 실적 전망 '맑음'…목표가↑"

입력 2023-01-25 08:1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유진투자증권)
(출처=유진투자증권)

유진투자증권은 25일 한온시스템에 대해 올해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대비 5% 상향한 1만1000원으로 제시하고, 투자의견은 중립에서 매수로 상향 조정했다.

이재일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어둡게만 보였던 EU(유럽연합) 신차 시장 전망이 개선 조짐을 보이고 있다"며 "예년보다 따뜻한 겨울로 에너지 위기가 심각하지 않았고,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촉발된 인플레이션도 점차 완화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연구원은 "지난해 12월 서유럽 신차 판매는 전년 대비 16.5% 증가한 100만 대를 기록했고, SAAR(계절조정연환산지수)는 1310만 대로 지난해 4월 880만 대 수준까지 하락한 이후 회복세를 나타냈다"면서 "LMC 오토모티브는 올해 서유럽 지역의 신차 판매가 지난해 대비 8% 증가한 1095만 대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고 전했다.

북미 지역 고객사의 EV(전기차) 모델이 본격화함에 따라 동반 수혜도 기대될 전망이다.

이 연구원은 "한온시스템의 전신인 비스테온은 원래 포드의 자회사로, 미국계 완성차 업체 역시 동사의 주요 고객사 중 하나"라면서 "올해 매출액은 전년 대비 4.5% 증가한 8조9000억 원, 영업이익은 52.9% 급증한 4000억 원을 기록할 전망이다. 유틸리티·운임 관련 비용은 1000억 원 이상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재명-검찰, 조사 하루 앞두고도 '출석 시간' 기싸움
  • “포기를 모르는 남자”…슬램덩크 인기에 유통가 때아닌 특수
  • 서류 위조해 美 고교 입학한 29세 한인 여성…대체 왜?
  • “메로나·월드콘, 1200원”…빙그레 이어 롯데제과도 아이스크림 가격 인상
  • 1020女 ‘더 퍼스트 슬램덩크’ 푹 빠졌다...관람비율 3배 ‘쑥’
  • 단독 野, 은행권 ‘햇살론 출연’ 법으로 강제한다…‘횡재세’ 본격화
  • 블랙핑크 사진사 자처한 마크롱 대통령, 프랑스 국민들 자극…시위 확산 도화선
  • 중국도 난방 대란…살인적 추위에 난방 가스까지 끊겨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976,000
    • +0.02%
    • 이더리움
    • 2,006,000
    • -0.55%
    • 비트코인 캐시
    • 169,800
    • +0.3%
    • 리플
    • 517
    • +0.35%
    • 솔라나
    • 30,610
    • -0.52%
    • 에이다
    • 493.9
    • +3.11%
    • 이오스
    • 1,398
    • +1.75%
    • 트론
    • 80.11
    • +3.09%
    • 스텔라루멘
    • 116.4
    • +0.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450
    • +0.64%
    • 체인링크
    • 9,275
    • +1.59%
    • 샌드박스
    • 938.7
    • +0.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