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석 "이재명·김성태 불법 대북 송금은 반역 행위" [영상]

입력 2023-01-19 16:0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9일 김성태 쌍방울 전 회장의 불법 대북 송금 의혹에 대해 "사건의 전모를 끝까지 파헤쳐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정 위원장은 이날 광주·전남에서 열린 현장 비대위 회의에서 "김성태는 600만 달러 이상의 불법 송금에 대해 '내 돈 갖다줬다'라고 둘러대지만, 이것은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를 정면으로 위반하는 반역 행위"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북한의 광물자원 개발 우선권을 얻기 위해서 그랬다는 이야기가 돌지만 유엔 대북 제재로 광물 자원 개발이 그림의 떡이란 건 다 아는 사실"이라며 "이재명의 경기도는 대북 접촉과 불법 송금에 김성태를 이용하고, 김성태는 이재명 지사 쪽에 특혜를 받으려고 한 것이 가장 합리적 의심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대명 대표는 국회를 인질로 잡고 검찰과 대한민국의 사법 체계를 매일 비웃고 있다"며 "지방 권력의 토착 비리와는 차원이 다른 이 반역 행위를 국민은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시죠.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같이 사는데요”… 넷플릭스 ‘계정공유’ 어떻게 막을까
  • ‘2조+α’ 대학 예산, 2025년부터 지자체가 집행한다
  • 국민연금연구원장 “국민연금 가입연령 64세 상향, 자문위 대부분 동의”
  • 1월 코스피 6.3兆 쓸어담은 외인…9년 만에 최고치 기록
  • 캄보디아 소년 번쩍 안아 든 김건희…尹 웃으며 건넨 ‘한 마디’는
  • 이강인, 마요르카 잔류 확정…“겨울 이적시장 종료”
  • 심은하 복귀 두고 진실공방…제작사 “계약금 지급” vs 남편 “사실무근, 불쾌”
  • '실습 아닌 착취'... 콜센터 고등학생 사건 어떻게 그렸나 '다음 소희'
  • 오늘의 상승종목

  • 02.01 15:08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934,000
    • +1.6%
    • 이더리움
    • 1,980,000
    • +1.28%
    • 비트코인 캐시
    • 166,700
    • +0.18%
    • 리플
    • 502.6
    • +3.12%
    • 솔라나
    • 29,770
    • +0.07%
    • 에이다
    • 483.9
    • +4.6%
    • 이오스
    • 1,324
    • +1.15%
    • 트론
    • 77.71
    • -1.07%
    • 스텔라루멘
    • 113
    • +0.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3,800
    • +1.7%
    • 체인링크
    • 8,640
    • -0.17%
    • 샌드박스
    • 902.2
    • +1.2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