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코스피, 1.08% 하락 마감...2400선 깨지고 환율, 하루만 26원 뛰었다

입력 2022-12-06 16:1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코스피와 코스닥 지수가 동반 하락 마감했다.

6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6.16포인트(1.08%) 하락한 2393.16에 거래를 마쳤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개인 홀로 3803억 원어치를 순매수했으며, 외인과 기관은 각각 961억 원, 3084억 원어치를 순매도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26.20원(2.03%) 상승한 1318.80원에 마감했다. 2020년 3월 19일(+40.0원) 이후 2년 9개월만에 최대 상승폭이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은 삼성바이오로직스(0.60%), 삼성SDI(1.29%)를 제외하고 일제히 하락 마감했다. 특히 삼성전자(-1.82%), LG화학(-1.44%), 삼성전자우(-1.10%), NAVER(-3.13%)가 큰 폭 내렸다.

같은 날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3.88포인트(-1.89%) 하락한 719.44에 거래를 마쳤다.

개인 홀로 1606억 원어치를 사들인 반면, 외인과 기관은 각각 695억 원, 796억 원어치를 팔아치웠다.

코스닥 시총 상위 종목에서는 케어젠(9.76%), 한국정보통신(6.74%), 데브시스터즈(3.00%), 메디톡스(2.41%) 등이 강세를, 현대바이오(-9.48%), 엔케이맥스(-7.84%), 오스코텍(-7.00%), 디어유(-6.74%) 등이 약세를 보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일타스캔들’ 정경호, 처철한 전도연 ‘입덕부정기’…시청률 동시간대 1위
  • [단독 인터뷰] 천하람 “‘친윤 호소인’ 안철수 누르고 결선가겠다”
  • '토큰 증권' 가이드라인 발표…가상자산 업계 “증권성 판단, 여전히 혼란”
  • 국회, '이태원 참사 추모제 개최…"재발 방지책 수립 최선"
  • 미국, ‘버스 3대 크기’ 中 정찰풍선 격추...중국 “명백한 과잉 반응” 반발
  • 조선 생산 현장 숨통…인력 2000명 추가 투입
  • 집값 하락에…신축 단지 중 분양가 밑도는 거래 늘었다
  • BTS ‘그래미 어워즈’ 삼수 도전 성공할까
  • 오늘의 상승종목

  • 0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461,000
    • +0.22%
    • 이더리움
    • 2,102,000
    • +0.77%
    • 비트코인 캐시
    • 173,500
    • +0.35%
    • 리플
    • 517.2
    • +0.19%
    • 솔라나
    • 30,710
    • -0.42%
    • 에이다
    • 504.7
    • +0.04%
    • 이오스
    • 1,392
    • +0.58%
    • 트론
    • 81.4
    • +1.71%
    • 스텔라루멘
    • 117.1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800
    • +0.18%
    • 체인링크
    • 9,095
    • +0.28%
    • 샌드박스
    • 970.5
    • +1.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