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임원 차명 투자 의혹’ 한양증권 검사

입력 2022-11-30 13:2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한양증권 임원 차명 투자 의혹에 금융감독원에 검사에 나섰다.

30일 금융당국 등에 따르면 금감원은 한양증권 임직원 차명 투자 의혹에 대해 사실관계를 확인하기 위해 수시 검사했다.

앞서 지난 21일 시사저널은 한양증권 S전략CIC 대표인 A씨가 아내의 명의로 설립한 부동산 중개업체를 통해 아너스자산운용사를 인수했다고 보도했다. A씨와 아내가 2020년 설립한 리버스톤이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투자전문회사 트리온파트너스에 자금을 대고, 트리온이 아너스자산운용 지분을 인수했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한양증권 관계자는 “내부에서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며 “정확한 건 더 확인을 해봐야 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마트에서도 다 벗으면 안 된다”…실내 마스크 해제 AtoZ
  • 10대들 장난질에 현기증…미국 현대차·기아에 무슨 일?
  • ‘일타스캔들’ 최치열, 현실선 얼마나 벌까…‘백억’ 소리 나는 1타 강사들의 연봉 세계
  • 이재명 "대선 패배자로서, 檢 오라 하니 또 가겠다" [영상]
  • 정진석 "이재명, 죄 없다면서 검찰 질문엔 왜 입 다무나" [영상]
  • 오세훈 “지하철·버스 요금 줄인상, 기재부 입장 바꾸면 조정 가능”
  • 3년만에 실내 '노마스크'에도 "아직 불안, 어색...버릇돼서 계속 쓸래요"
  • ‘정이’, ‘더 글로리’ 제치고 콘텐츠 랭킹 1위…2위는 ‘일타 스캔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007,000
    • -1.46%
    • 이더리움
    • 1,987,000
    • -1.58%
    • 비트코인 캐시
    • 165,300
    • -3.39%
    • 리플
    • 502.1
    • -2.69%
    • 솔라나
    • 30,660
    • -0.2%
    • 에이다
    • 479.6
    • -1.5%
    • 이오스
    • 1,349
    • -2.6%
    • 트론
    • 77.77
    • -2.3%
    • 스텔라루멘
    • 114.7
    • -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3,600
    • -2.55%
    • 체인링크
    • 8,805
    • -4.5%
    • 샌드박스
    • 930.9
    • -5.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