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니꼬동제련, LS MnM 사명 변경

입력 2022-10-06 16:3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구자은 LS그룹 회장이 10월 6일 울산광역시 온산공장에서 개최된 LS MNM 신사명 선포식에서 내빈들에게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LS)
▲구자은 LS그룹 회장이 10월 6일 울산광역시 온산공장에서 개최된 LS MNM 신사명 선포식에서 내빈들에게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LS)

LS니꼬동제련이 ‘LS MnM’으로 사명을 바꾸고 전기차 배터리 소재 등으로 사업을 확장한다.

LS MnM은 6일 울산 온산제련소에서 신사명 선포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구자은 LS그룹 회장은 이날 행사에서 “LS MnM은 LS그룹의 전기전력 인프라 사업 밸류체인의 시작점이자 성장 가능성이 매우 큰 회사”라며 “글로벌 종합 소재 기업으로 육성해 전 세계 인프라 시장에서 LS그룹의 영향력을 더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LS MnM은 1999년 LG전선 등과 일본 JX금속을 중심으로 한 JKJS(Japan Korea Joint Smelting) 컨소시엄이 합작해 설립됐다. LS는 지난달 LS MnM의 지분을 모두 인수해 독립적인 경영권을 확보했다.

새로운 사명인 LS MnM은 기존의 금속(Metals)사업에 소재(Materials)사업을 더해 성장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LS MnM은 전기차 배터리 소재, 반도체 세척용 황산, 태양광 셀 소재 등을 생산해나갈 예정이다. 제련 과정에서 나오는 금속과 부산물을 소재사업 원료로 활용해 시너지도 낼 계획이다.

#LS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카타르 월드컵] 실점에도 덤덤했던 벤투, 역전 골 터지자 환호…경기 후 손흥민과 어깨동무
  • “브라질이 질 줄 누가 알았겠어”…네이버, 월드컵 승부예측 당첨자 ‘0명’
  • [보험깨톡] 보험금 미리 받을 수 있는 '선지급서비스' 활용법
  • [이법저법] “성희롱 당했는데 타지 발령까지”…2차 가해에 대처하는 방법
  • 내년 경제 올해보다 더 어렵다…곳곳에서 벌써 '경고음'
  • 겨울에도 식품 식중독 있다?…‘노로바이러스’ 주의보
  • '부실 출제·채점' 세무사시험 수험생들, 행정소송 제기...일부는 화우 선임
  • [이슈크래커] 예고된 화물연대 운송거부…"정부ㆍ국회 막을 기회 있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09,000
    • +0.14%
    • 이더리움
    • 1,710,000
    • -0.87%
    • 비트코인 캐시
    • 150,000
    • +1.49%
    • 리플
    • 529.3
    • +1.3%
    • 솔라나
    • 18,230
    • +0.39%
    • 에이다
    • 434.8
    • +2.16%
    • 이오스
    • 1,262
    • +0.08%
    • 트론
    • 72.75
    • -0.36%
    • 스텔라루멘
    • 118.1
    • +0.25%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300
    • -0.35%
    • 체인링크
    • 9,960
    • -2.54%
    • 샌드박스
    • 794.4
    • -1.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