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 약세 보일 것, 채권 중심으로 가야...” 프랭클린템플턴, 투자 전략 제시

입력 2022-09-23 10:2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에드워드 퍽스 프랭클린템플턴 최고투자책임자(CIO) (사진제공=프랭클린템플턴)
▲에드워드 퍽스 프랭클린템플턴 최고투자책임자(CIO) (사진제공=프랭클린템플턴)

해외 자산운용사인 프랭클린템플턴이 현시점에서는 채권을 중심으로 한 자산배분 전략이 유효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주식 시장은 한동안 약세를 보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23일 프랭클린템플턴은 “향후 전 세계 기업들이 고금리로 인한 경제적 부담을 많이 떠안게 될 것”이라며 “기업 이익률은 연말로 갈수록 압박을 받을 것이며, 인플레이션 양상에 따라 시장 전망이 달라질 수 있다”고 분석했다.

에드워드 퍽스 프랭클린템플턴 최고투자책임자(CIO)는 “여전히 주식에 대해서는 어느 정도 확신을 갖고서 민첩히 대응하는 접근이 필요할 것”이라면서도 “하지만, 채권과 비교해 글로벌 주식의 경우에는 더욱 방어적인 입장을 취해야 할 이유가 늘어나고 있다”고 했다.

이어 “대신 안정된 수익 창출을 할 수 있는 우량 회사채와 국공채가 더 나은 선택지”라고 했다. 그러면서 “현시점 가장 바람직한 자산 배분 전략은 채권을 우선으로 두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채권을 추천하는 근거로는 적정한 장기 밸류에이션과 중앙은행 긴축정책 지속 전망을 들었다. 프랭클린템플턴은 “금리 인상 속도를 고려해 이미 가격이 할인된 채권의 비중을 늘리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이외에도 프랭클린템플턴은 사모 시장의 대체투자 자산이 다각화되는 자연스러운 과정에서 구조적 매력이 두드러질 수 있다는 분석을 내놓으며 대체자산에 대해서는 중립 의견을 제시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022 여의도 불꽃축제' 숨은 명당은? (feat. 사진 잘 찍는 법)
  • [이슈크래커] 가정폭력 ‘접근금지 명령’ 유명무실…전문가 해법은?
  • [이슈크래커] “1조8000억→2조” 엔터주 중 혼자서 시총 끌어올린 JYP, 비결은?
  • ‘윤석열차’ 표절 의혹에 선그은 원작자…“절대 아냐, 칭찬받아 마땅한 학생”
  • 8월 경상수지 30.5억달러 적자…올 370억달러 흑자전망 달성 어려울 듯
  • 4인 가족 삼겹살 한상 1년 만에 7000원↑…물가 급등에 울상인 소비자
  • 이준석, 윤리위 추가 징계로 총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 [영상] “윤석열차 보고 반성하라”는 김남국에게 한동훈이 한 말은?
  • 오늘의 상승종목

  • 10.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033,000
    • -1.84%
    • 이더리움
    • 1,910,000
    • -1.85%
    • 비트코인 캐시
    • 166,800
    • -3.02%
    • 리플
    • 697.8
    • -1.15%
    • 위믹스
    • 2,528
    • -2.02%
    • 에이다
    • 606.9
    • -0.64%
    • 이오스
    • 1,626
    • -2.87%
    • 트론
    • 89.15
    • +0.28%
    • 스텔라루멘
    • 167.9
    • -1.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200
    • -1.77%
    • 체인링크
    • 10,830
    • -2.17%
    • 샌드박스
    • 1,190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