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날, 상반기 매출액 1459억…전년 대비 8.8% 성장

입력 2022-08-16 17:1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연결 영업손실은 33억 원으로 적자전환

다날은 반기보고서를 통해 연결재무제표 기준 상반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8.8% 성장한 1459억 원을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다날은 연결기준 영업손실 33억 원, 당기순손실 174억 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적자 전환했다. 별도 기준 매출액은 1185억 원, 영업이익은 117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 8.4%, 2% 상승했다.

회사 측은 “글로벌 금융위기에 따른 경기침체로 보유 중인 금융자산 가치가 하락했고, 페이코인 서비스는 디지털 자산 법제화에 따른 사업 재정비로 인해 영업 및 제휴 활동이 제한돼 영업손실과 당기순손실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하반기에는 글로벌 결제 제휴 확대 및 페이코인의 국내 최초 디지털 자산 결제 제도권 편입을 통한 서비스 정상화로 실적개선이 빠르게 나타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다날 관계자는 “상반기 매출은 1인 가구 증가와 혼밥 트렌드로 배달의 민족 등 주요 대형 가맹점의 결제 비율이 많이 증가해 역대 최고 매출을 기록했다”며 “지난 2월 업계 최초로 선보인 앱 외부결제 서비스의 시장 안착과 인기 모바일 게임 크로스 플랫폼 흥행 및 간편결제 이용 증가에 따른 결제 수혜도 매출 상승을 견인했다”고 평가했다.

그는 “휴대폰 결제 부분은 경쟁사와 10% 이상의 격차를 연속 유지하며 업계 1위 자리를 확고히 하고 있다”며 “신용카드 PG 사업 부분도 전년 대비 15% 상승하는 등 시장 영향력이 더욱 확대돼 하반기에도 매출 상승이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어 “빠르게 변하는 금융 결제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차별화된 전략으로 차세대 플랫폼 구축, 해외 비즈니스 확장을 진행하고 있으며 일상회복에 따른 오프라인 결제 비율 확대와 대형 가맹점 유치를 위한 공격적인 영업 전략도 펼치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영상] 폴란드 넘어 루마니아까지 노리는 ‘K2전차’의 미래모습은?
  • [이슈크래커] ‘10대 성폭행 혐의’ 라이베리아 공무원, 면책특권 받지 못한 이유
  • 리플 기술적 조정 전망…“비트코인 1만7500달러 지지선 테스트”
  • 대우조선, 한화그룹에 팔리나…정부·산은, 오늘 확정
  • 원·달러 환율 끝없는 '폭주'…1430원까지 찍었다
  • 블랙핑크, K팝 걸그룹 최초 빌보드200 1위…"영어 음원 주효"
  • 오늘부터 실외 마스크 의무 착용 전면 해제…실내 해제는 내년 봄 예상
  • 10월 경기전망 악화…제조업ㆍ비제조업 5개월 연속 동반 부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9.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079,000
    • -1%
    • 이더리움
    • 1,857,000
    • -2.57%
    • 비트코인 캐시
    • 163,100
    • -3.61%
    • 리플
    • 680.1
    • -2.09%
    • 위믹스
    • 2,459
    • -1.36%
    • 에이다
    • 636.2
    • -2.86%
    • 이오스
    • 1,648
    • -5.67%
    • 트론
    • 85.41
    • -0.77%
    • 스텔라루멘
    • 166.5
    • -2.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100
    • -1.61%
    • 체인링크
    • 10,950
    • -4.2%
    • 샌드박스
    • 1,220
    • -4.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