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집중호우 피해 지역·주민 위해 30억 원 기부

입력 2022-08-12 08:23 수정 2022-08-12 08:5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
하나금융그룹은 최근 집중호우 피해를 본 지역의 복구와 수재민의 일상 회복을 위해 총 30억 원을 기부한다고 11일 밝혔다.

하나금융은 그룹 14개 관계사의 자발적 동참으로 모인 이번 기부금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할 예정이다. 수재민을 위해 생수 등 생필품과 마스크가 담긴 '행복상자' 1111세트도 전달한다.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은 "수해복구 현장에서 애쓰고 계신 자원봉사자들께 감사의 마음과 함께 하나금융도 힘을 합쳐 어렵고 힘든 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나금융은 지난 9일에도 집중호우가 발생하자 긴급 금융 지원을 시행했다.

하나은행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개인에게 5000만 원 이내의 긴급생활안정자금대출, 중소기업에는 기업당 5억 원 이내의 긴급경영안정자금대출 등 총 2000억 원 한도의 신규 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 하나카드와 하나생명은 각각 신용카드 결제자금, 보험료·보험계약대출 이자 납입 유예(최대 6개월), 하나손보는 집중호우 피해 관련 보험금 청구 시 사고 조사 완료 전이라도 추정보험금의 최대 50%까지 우선 지급하는 등 금융지원을 제공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30·40대 신흥부자 8만 명 육박…“주식 투자로 돈 불려”
  • “오늘은 나도 김연아”… 3년 만에 돌아온 호텔 아이스링크장 예약률↑
  • 올해 수도권 아파트 거래 2채 중 1채는 소형 평형…“금융부담 가중 원인”
  • 김어준, TBS ‘뉴스공장’ 하차 전망…프로그램 폐지설도 불거져
  • 가공식품 73개 중 71개 가격 상승…우윳값 인상에 ‘밀크플레이션’ 우려
  • LG엔솔, 북미서 배터리 점유율 2위…SK온·삼성SDI는 4위‥5위
  • 尹대통령, 벤투 감독·손흥민에 16강 축하 전화…"다칠까 봐 조마조마"
  • 아르헨·네덜란드 카타르 월드컵 8강 안착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08,000
    • +0%
    • 이더리움
    • 1,692,000
    • -1.86%
    • 비트코인 캐시
    • 149,800
    • +0.47%
    • 리플
    • 524.1
    • -0.36%
    • 솔라나
    • 18,030
    • -1.31%
    • 에이다
    • 432.7
    • +1.15%
    • 이오스
    • 1,245
    • -1.03%
    • 트론
    • 72.54
    • +0.29%
    • 스텔라루멘
    • 116.6
    • -1.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150
    • +0.09%
    • 체인링크
    • 9,855
    • -2.14%
    • 샌드박스
    • 783.2
    • -1.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