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 속 만취 운전자, 통제 구역 뚫고 가다 침수…스스로 구조 신고

입력 2022-08-10 20:1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서울과 경기북부 등 수도권에 폭우가 내린 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대 도로가 침수돼 차량이 잠겨 있다. (뉴시스)
▲서울과 경기북부 등 수도권에 폭우가 내린 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대 도로가 침수돼 차량이 잠겨 있다. (뉴시스)

음주운전을 하던 남성이 폭우로 인한 통제 구역에 들어갔다가 스스로 구조 신고를 해 경찰에 붙잡혔다.

10일 서울 마포경찰서는 40대 남성 A씨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 등으로 입건해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1시20분께 만취 상태로 자신의 몰고 서울 마포구 한강공원 절두산성 주차장 방향으로 이동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해당 지역은 폭우로 인한 범람 위험이 있어 폴리스 라인과 라바콘 등 장비로 통제됐지만, 술에 취해있던 A씨는 장비들을 뚫고 그 속으로 들어갔다.

하지만 이후 한강 물이 급격하게 불어나면서 차량이 침수되자 A씨는 차량 본네트 위에 앉아 스스로 119에 구조 신고를 했다. 이를 지켜보던 목격자도 112에 신고하면서 A씨는 경찰에 의해 구조됐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 수치는 0.140%로 면허취소 수준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윤석열차’ 표절 의혹에 선그은 원작자…“절대 아냐, 칭찬받아 마땅한 학생”
  • 8월 경상수지 30.5억달러 적자…올 370억달러 흑자전망 달성 어려울 듯
  • 4인 가족 삼겹살 한상 1년 만에 7000원↑…물가 급등에 울상인 소비자
  • 이준석, 윤리위 추가 징계로 총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 [영상] “윤석열차 보고 반성하라”는 김남국에게 한동훈이 한 말은?
  • 시총 톱 10 쫓겨난 카카오, 기관·외국인은 파는데 개인만 산다
  • 프로골퍼 박결, 비·조정석 연관 루머에 “어이가 없다”…직접 밝힌 입장
  • 美항모 왔는데도 北 공세적 모드…미사일 이어 무력시위 비행
  • 오늘의 상승종목

  • 10.07 11:5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427,000
    • -1.12%
    • 이더리움
    • 1,927,000
    • -0.77%
    • 비트코인 캐시
    • 170,700
    • -1.67%
    • 리플
    • 692.8
    • -1.18%
    • 위믹스
    • 2,597
    • +0.04%
    • 에이다
    • 608.8
    • -1.07%
    • 이오스
    • 1,653
    • -1.49%
    • 트론
    • 89.8
    • +0.89%
    • 스텔라루멘
    • 169.5
    • +0.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000
    • -7.07%
    • 체인링크
    • 10,980
    • -1.79%
    • 샌드박스
    • 1,197
    • -2.3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