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3’ 세 딸 엄마 이소라, 오열 끝에 최동환 포기…스튜디오도 눈물바다

입력 2022-08-08 14:0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 MBN·ENA ‘돌싱글즈3’)
▲(출처= MBN·ENA ‘돌싱글즈3’)

‘돌싱글즈3’ 출연자 이소라가 최동훈을 끝내 포기하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7일 방송된 MBN·ENA 예능 프로그램 ‘돌싱글즈3’ 7회에서는 돌싱 빌리지에서 마지막 밤을 보낸 돌싱남녀들의 최종 선택 결과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동환과 이소라의 일대일 데이트 현장이 펼쳐졌다. 앞서 세 아이의 엄마이자 아이들을 비양육하고 있다는 사실을 밝힌 이소라는 최동환 앞에서 한층 홀가분한 마음을 드러냈다. 황리단길 데이트에 나선 이들은 이소라의 딸들을 위한 선물을 사는가 하면, 함께 사진을 찍다가 “잘생겼는데”, “오늘 웨딩 촬영이야?” 등 다정한 대화를 주고받으며 핑크빛 분위기를 형성했다.

이어 이소라는 최동환에게 “만약 최종 커플이 되면 장거리 연애에, 생활 방식이 다르지 않나”라며 현실적인 문제를 언급했다. 최동환은 “보통의 직장인들도 주말에만 서로를 보는데 장거리 연애도 가능하지 않을까”라며 재치 있는 설명으로 이소라를 설득했다. 두 사람을 지켜본 MC 이혜영과 이지혜는 “다음 생에는 최동환과 만나고 싶다”고 입을 모았다.

데이트를 마친 돌싱남녀들은 마지막 뒤풀이를 진행했다. 김민건, 변혜진, 유현철, 전다빈의 복잡한 사각 관계가 분위기를 다소 무겁게 만든 가운데, 전다빈은 유현철을 따로 불러냈다. 전다빈은 “(유현철의) 아빠다운 모습을 봤다”며 처음이자 마지막인 고백을 전했다. 하지만 유현철은 “이 자리에 아빠로 온 게 아니라 남자로 왔다”며 거절 의사를 밝혔다.

같은 시각 김민건은 변혜진을 찾아가 대화를 나눴으나 “상대방이 나쁘지만 않으면 시작해보는 게 어떠냐”는 모호한 고백을 했다. 이에 4 MC는 “다른 뜻으로 들릴 수 있을 것 같다”고 우려를 표했다.

최종 선택에서 돌싱녀들은 케이블카에 탑승해 돌싱남들에게 향했다. 가장 먼저 도착한 조예영의 케이블카에는 한정민이 고민 없이 탑승하며 “뭘 해도 긴장감이 없다”는 4 MC의 감탄을 자아냈다. “보고 싶었어”, “오늘 너무 멋있다”는 사랑 고백이 이어진 뒤, 조예영은 한정민의 손을 잡고 케이블카에서 내려 시즌3 첫 커플의 탄생을 알렸다. 반면 조예영에 이어 도착한 전다빈의 케이블카에는 아무도 탑승하지 않았다. 전다빈은 “혼자 돌아가게 됐지만, 좋은 사람들을 만나게 돼 감사하다”는 소감을 전했다.

변혜진의 케이블카에는 김민건과 유현철이 동시에 올라탔다. 처음부터 끝까지 변혜진만을 바라봤던 김민건은 “너를 먼저 생각해서 결정했으면 좋겠다, 도망치지만 말라”고 진심을 전했다. 유현철은 “오늘이 제일 잔인하고 힘들면서도, 기다려진 시간이었다”고 고백했다. 변혜진은 “이유 없이 끌린다”며 유현철의 손을 잡고 내려 두 번째 커플로 거듭났다. 홀로 남게 된 김민건은 “두 번은 못 하겠다”라고 읊조린 뒤, “두 분의 좋은 관계가 유지됐으면 좋겠다”는 말을 남기고 자리를 떴다.

이후 모두의 시선은 이소라와 최동환에게 집중됐다. 최동환은 오랜 고민 끝에 이소라의 케이블카에 탑승한 뒤 “일대일 데이트에서 진지한 얘기를 할 시간이 있었지만, (이소라의) 상황을 아니까 재미있게만 놀고 싶었다”고 담백하게 고백했다. 그러나 이소라는 “동거에 돌입하는 순간 아이들에게 재혼한다는 느낌을 줄 것 같아서 힘들었다”며 “내 상황으로 인해 그런 거니까, 미안하다”는 말을 남긴 채 케이블카에서 홀로 내렸다.

이소라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최동환이) 감당할 수 있다고 했는데 내가 비겁한 것 같다. 엄마이기 전에 여자이고 싶어서 나왔는데, 어쩔 수 없는 것 같다”며 오열했다. 최동환 역시 “멀리서 볼 때부터 소라 씨가 울고 있어서 선택하지 말까 망설였다. 나보다 훨씬 힘든 사람에게 부담을 준 것 같아서 미안하다”라고 털어놓은 뒤 하염없이 눈물을 흘렸다. 그러면서 “힘든 얘기에 따뜻한 말 한마디 못 해주고, 숨어있기만 했다”고 후회하는 최동환과 오래도록 눈물짓는 이소라의 모습이 교차하며 스튜디오도 눈물바다가 됐다.

먹먹한 여운 뒤에는 한정민·조예영, 유현철·변혜진이 신혼여행을 떠난 모습이 공개되며 다음 주 시작될 2막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돌싱글즈3’는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속절없이 추락하는 파운드화…손흥민 연봉도 보름 새 8억 증발
  • ‘마지막 손실보상’ 29일부터 신청…65만개사에 8900억 지급
  • 2025년부터 서울 사대문 안 4등급 경유차 못 달린다
  • 교육부 장관 후보자 이번주 지명…대통령실 “국감에도 늦출 순 없어 ”
  • 전장연 지하철 5·9호선 출근길 시위로 운행 지연 예상…4호선은 오후부터
  • [영상] 민주, 박진 외교장관 해임건의안 발의…박홍근 "尹 태도, 한미동맹에 독"
  • [영상] 주호영 “尹 해외 순방 자막 사건, 야당의 악의적 프레임”
  • [이슈크래커] 김장철 앞두고 ‘반값 절임배추’ 등장…김치플레이션 잡을까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14:20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100,000
    • -5.36%
    • 이더리움
    • 1,854,000
    • -5.79%
    • 비트코인 캐시
    • 161,500
    • -4.78%
    • 리플
    • 618.3
    • -9.1%
    • 위믹스
    • 2,693
    • +6.99%
    • 에이다
    • 623
    • -4.39%
    • 이오스
    • 1,616
    • -6.05%
    • 트론
    • 85.22
    • -1.3%
    • 스텔라루멘
    • 155.8
    • -5.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100
    • -5.21%
    • 체인링크
    • 11,550
    • -2.37%
    • 샌드박스
    • 1,194
    • -4.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