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ㆍ정우성, 9월 열리는 토론토국제영화제 공동 초청

입력 2022-07-29 10:2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보호자' 스틸컷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보호자' 스틸컷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이정재와 정우성이 감독 자격으로 오는 9월 열리는 토론토국제영화제에 함께 초청됐다.

29일 오전 이정재 연출작 ‘헌트’ 배급사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은 ‘헌트’가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이어 9월 열리는 제47회 토론토국제영화제 갈라 프레젠테이션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고 밝혔다.

같은 시간 정우성 연출작 ‘보호자’를 배급한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는 스페셜 프레젠테이션에 초청됐다고 알려왔다.

토론토국제영화제는 유럽에서 열리는 칸, 베니스, 베를린영화제보다 대중적이고 상업성 있는 작품을 초청하는 경향을 띤다. 캐나다에서 열리기 때문에 지리적으로 가까운 할리우드 영화 관계자들이 다수 참석한다.

우리나라 작품 중에서는 김지운 감독의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등이 영화제를 찾은 바 있다.

이정재의 첫 장편 연출작 ‘헌트’는 독재 시절인 1980년대를 배경으로 두 안기부 차장(이정재, 정우성)이 벌이는 첩보 액션물이다. 칸영화제에서 최초 공개 후 국내 언론 시사를 마치고 개봉일을 확정한 상황이다.

정우성의 첫 장편 연출작 ‘보호자’는 10년 만에 출소해 자신을 쫓는 과거로부터 벗어나 평범하게 살고자 하는 주인공(정우성)의 액션 영화다. 아직 국내 공개 일정은 확정되지 않았다. 김남길, 박성웅 등이 함께 출연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영상]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이슈크래커] “본전 뽑아”vs “코스트코 간다”…트레이더스 유료화 승부수, 통할까
  • [이슈크래커] 4년 전 그날…인도 타지마할에선 무슨 일이
  • 국민의힘 내홍 일단락...‘석석대전’ 종료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580,000
    • -0.64%
    • 이더리움
    • 1,940,000
    • +0.94%
    • 비트코인 캐시
    • 171,400
    • -2.06%
    • 리플
    • 706.8
    • +0.14%
    • 위믹스
    • 2,587
    • -0.31%
    • 에이다
    • 610.7
    • -0.23%
    • 이오스
    • 1,669
    • -0.12%
    • 트론
    • 88.99
    • -0.09%
    • 스텔라루멘
    • 171.1
    • +0.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200
    • +0%
    • 체인링크
    • 10,990
    • -1.88%
    • 샌드박스
    • 1,210
    • -1.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