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초복 맞아 '쪽방촌'에 보양식 전달

입력 2022-07-12 16:3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재훈 현대엔지니어링 지속가능경영팀장(왼쪽에서 다섯번째), 하영태 서울시 자활지원 과장(왼쪽에서 첫번째), 이도희 창신동쪽방상담소 소장(가운데) 등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엔지니어링)
▲이재훈 현대엔지니어링 지속가능경영팀장(왼쪽에서 다섯번째), 하영태 서울시 자활지원 과장(왼쪽에서 첫번째), 이도희 창신동쪽방상담소 소장(가운데) 등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이 초복을 맞아 서울 지역 쪽방촌 주민에게 보양식을 전달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전국한우협회와 함께 돈의동, 창신동, 남대문, 서울역, 영등포 등 서울시 5개 지역 쪽방촌 주민에게 4500만 원 상당의 보양식 키트를 기증하는 물품후원 전달식을 했다고 12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2013년부터 쪽방촌 주민을 위한 혹서기·혹한기 물품후원 활동을 꾸준히 지원하고 있다. 또 쪽방촌 주민을 대상으로 문화강의를 제공하는 ‘디딤돌 문화교실’, 주택 노후화가 심각한 가정에 모듈러주택을 기증하는 ‘기프트하우스 캠페인’ 등 주거 취약계층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임직원을 비롯한 일반인 참여자가 쪽방촌 주민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지원하는 캠페인에 공감해 많은 관심을 가져준 덕분에 계획대로 물품을 전달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우리 주변의 주거 취약계층을 지원할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힙한 것들끼리 뭉쳤다”…마르지엘라 품은 ‘갤럭시 Z 플립4’ 모습은?
  • 광고주도 감동한 츄 인성…“폭언·갑질 상상할 수 없어, 늘 밝고 친절”
  • 맥도날드 또 이물질 사고…기생충 이어 이번엔 모기
  • 이번 주 국내 출시된다는 애플페이, 삼성페이 독주 제동 걸까
  • “축구하지 말라고 전해”…태극전사 여자친구 SNS에도 악플 테러
  • 홍상수·김민희, 뜻밖의 목격담 화제…“김민희가 운전하더라, 어이없어”
  • 강남 아파트 3.3㎡당 평균 매매가 9000만 원…강북 3배
  • 원스피리츠, 내일 ‘원소주 클래식’ 온라인몰 출시·판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61,000
    • +1.27%
    • 이더리움
    • 1,715,000
    • +3%
    • 비트코인 캐시
    • 152,400
    • -0.52%
    • 리플
    • 542.5
    • +1.27%
    • 솔라나
    • 18,600
    • -0.48%
    • 에이다
    • 426.7
    • +0.31%
    • 이오스
    • 1,275
    • +1.43%
    • 트론
    • 73.45
    • -0.54%
    • 스텔라루멘
    • 120.9
    • -0.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850
    • -1.3%
    • 체인링크
    • 10,050
    • -0.99%
    • 샌드박스
    • 785.2
    • +0.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