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실트론, 전 사업장 ‘폐기물 매립 제로’ 골드 등급 획득

입력 2022-07-07 09:38

웨이퍼 업계 최초로 전 사업장 ‘골드’ 받아
넷제로 2040ㆍRE100 가입 등 ESG 경영 앞장

▲SK실트론 구미1공장 전경 (사진제공=SK실트론)
▲SK실트론 구미1공장 전경 (사진제공=SK실트론)

SK실트론은 글로벌 안전과학회사인 ‘UL’(Underwriters Laboratories) 솔루션으로부터 업계 최초로 전 사업장에 대해 ‘폐기물 매립 제로’(ZWTL) 골드 등급을 획득했다고 7일 밝혔다.

ZWTL 검증은 UL이 폐기물 재활용률이 우수한 사업장에 대해 검증하는 제도다. 폐기물 재활용률은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의 재활용 수준을 평가하고 △플래티넘(재활용률 100%) △골드(95~99%) △실버(90~94%) 등급을 부여하고 있다.

SK실트론은 지난해 3공장, 2공장 검증을 받은 데 이어 이번에 1공장 검증을 추가로 획득하며 전 사업장 검증을 받게 됐다.

앞서 SK실트론의 총 3개 사업장 중 300mm 웨이퍼를 생산하는 구미 3공장은 작년 5월 웨이퍼 업계 최초로 ZWTL 골드 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특히 3공장의 폐기물 재활용률은 99%로 Platinum 등급에 가까운 수치를 기록했다. 이어 지난해 7월에는 2공장이 재활용률 98%, 이번 1공장은 96%로 모두 골드 등급을 획득했다.

SK실트론은 ZWTL뿐 아니라 환경 분야에서 다수의 글로벌 이니셔티브를 획득하며 웨이퍼 업계의 ESG(환경ㆍ사회ㆍ지배구조) 경영을 선도하고 있다.

지난 2020년 SK실트론은 국내 최초로 RE100(재생에너지 100% 전환) 캠페인에 참여했으며 지난해 2040년까지 온실가스 순배출량을 제로화하겠다는 ‘넷제로(Net Zero) 2040’을 선언한 바 있다.

SK실트론은 올해 3분기 중 지금까지 탄소 배출량 추가 감축 결과를 바탕으로 카본 트러스트의 탄소 발자국 인증을 한 단계 높여 전 제품 ‘Reducing 인증’을 받을 예정이다. 아울러 물 사용량 절감에 대해서도 전 제품 물 발자국 인증 획득을 추진 중이다.

▲SK실트론 전 사업장 ZWTL 라벨 이미지 (사진제공=SK실트론)
▲SK실트론 전 사업장 ZWTL 라벨 이미지 (사진제공=SK실트론)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8·16대책] 1기 신도시 2024년 마스터플랜 수립…2·3기 신도시 정주 환경 개선
  • 윤석열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에 여환섭·김후곤·이두봉·이원석
  • [유리지갑] “아이스커피 싸게 먹는 법”...고물가 시대 물가 절약법
  • [인포그래픽] ‘아·아’ 한잔 5000원 시대...프랜차이즈 커피값 비교하기
  • 말로 흥한 정치인, 말로 망한다?…막말의 정치학
  • 고용보험료 지원대상, '모든 소상공인'으로 확대...최대 5년간 20~50% 지원
  • 비트코인, 약세 전환에도 '희망론' 고개…“초대형 기관 투자로 장기 투자 낙관”
  • ‘대체거래소’ 설립 초읽기…67년 만에 경쟁시대로
  • 오늘의 상승종목

  • 08.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286,000
    • -0.12%
    • 이더리움
    • 2,537,000
    • -0.43%
    • 비트코인 캐시
    • 184,400
    • +1.21%
    • 리플
    • 503.2
    • +1.53%
    • 위믹스
    • 3,546
    • -0.48%
    • 에이다
    • 762.2
    • +2.93%
    • 이오스
    • 1,721
    • +1.12%
    • 트론
    • 92.9
    • +0.38%
    • 스텔라루멘
    • 164.9
    • -0.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550
    • +0.06%
    • 체인링크
    • 11,670
    • +1.39%
    • 샌드박스
    • 1,750
    • -0.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