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수소산업 밸류체인 플랫폼 ‘코오롱 H2 플랫폼’ 발표

입력 2022-07-06 09:42

코오롱그룹이 수소산업의 밸류체인 전반을 고도화하는 플랫폼 구축에 나선다.

코오롱그룹은 6일 동대문 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코리아 H2 비즈니스 서밋 2022 인베스터데이’에 참가해 코오롱인더스트리와 코오롱글로벌, 코오롱글로텍, 코오롱플라스틱 등 그룹이 보유한 첨단기술을 바탕으로 수소 생산부터 운송ㆍ저장, 발전사업까지 아우르는 코오롱 H2 플랫폼을 구축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날 발표자로 나선 장희구 코오롱인더스트리 사장은 국내외 수소산업 관련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코오롱 H2 플랫폼’의 산업적 가치와 의미를 설명하고 그룹의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최근 세계적인 탄소중립 기조에 발맞춰 수소로 대표되는 청정에너지 사업을 그룹의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 수 있는 핵심 사업으로 성장시키겠다는 것이다.

코오롱그룹은 수소연료전지를 중심으로 전개해 온 사업 분야를 확대 재편해 청정수소 생산부터 운송과 저장, 이를 이용한 전력생산까지 원스톱 서비스가 가능한 플랫폼을 마련해 나간다.

이를 위해 수소산업을 함께 영위하는 기술 기업과의 긴밀한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오픈 이노베이션 시스템도 전개한다. 코오롱이 추진하는 오픈 이노베이션은 수소의 생산, 운송, 저장, 발전 등 ‘코오롱 H2 플랫폼’ 사업에 누구라도 함께할 수 있는 협력 시스템이다.

코오롱그룹 관계자는 “코오롱은 2000년대 초부터 대한민국 수소산업의 미래를 내다보고 핵심소재 개발과 수소경제 저변 확대를 위해 꾸준히 준비해왔다”며 “코오롱 H2 플랫폼의 실현을 위해 그룹이 가진 수소사업 소재 기술력과 외부 파트너들과의 오픈 이노베이션 협력체를 통해 수소산업 생태계 전반에 핵심 공급자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김포·파주 호우주의보…20일 새벽까지 최대 70㎜
  • ‘7년째 연인’ 홍상수·김민희, 장난스러운 애정 행각 포착
  • 진성준 “권력서열 1위가 김건희, 2위 한동훈이란 말 있어”
  • ‘부정행위’ 윤이나, KGA 3년 출전정지…KLPGA도 중징계 예상
  • 생선 주둥이에 면봉 ‘쑤~욱’…해산물도 코로나 검사하는 中
  • 이은해, 위자료 뜯으려 ‘꽃뱀 계획’ 모의…"사실이다" 첫 인정
  • 대만 방송, 블랙이글스에 “파오차이기”...태극기에 코로나 합성한 그 방송국
  • 맥도날드, 6개월 만에 가격 추가 인상…최대 400원↑
  • 오늘의 상승종목

  • 08.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516,000
    • -6.76%
    • 이더리움
    • 2,327,000
    • -7.18%
    • 비트코인 캐시
    • 164,400
    • -9.22%
    • 리플
    • 464.9
    • -8.14%
    • 위믹스
    • 3,134
    • -10.48%
    • 에이다
    • 640.3
    • -11.54%
    • 이오스
    • 1,802
    • -6.92%
    • 트론
    • 89.45
    • -2.47%
    • 스텔라루멘
    • 149.4
    • -8.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300
    • -10.69%
    • 체인링크
    • 9,705
    • -11.21%
    • 샌드박스
    • 1,462
    • -11.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