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현, 당대표 출마 못 한다…비대위 "예외 인정할 사유 못 찾아"

입력 2022-07-04 10:1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박지현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그린벨트 결과 공유 파티 '용감한 여정'에 참석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7.01. photo@newsis.com (뉴시스)
▲박지현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그린벨트 결과 공유 파티 '용감한 여정'에 참석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7.01. photo@newsis.com (뉴시스)

더불어민주당 박지현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당대표 선거에 출마하지 못하게 됐다.

우상호 민주당 비대위원장은 4일 오전 비대위원 회의에서 "박 전 위원장의 전당대회 출마에 대한 사안을 논의한 결과 비대위원들은 박 전 위원장이 소중한 민주당의 인재이지만 예외를 인정할 불가피 사유를 찾지 못했다고 판단했다"며 "당무위원회에 출마 예외 조항을 안건으로 상정해 토론하는 것을 회의에 부치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다.

박 전 위원장은 2일 당 대표 출마를 선언하면서 "당원에 가입한 지 6개월이 지나야 하는데, 6개월이 안 돼 출마 당락은 당 비대위와 당무위에서 논의할 사안"이라고 말했다.

현행 민주당 당헌에 따르면 권리당원의 자격은 6개월간 당비를 내야 부여된다. 박 전 위원장은 대선 때인 1월 27일 민주당에 영입된 뒤 2월부터 당비를 냈다. 전당대회 후보 등록 마감일인 17일까진 권리당원 요건을 충족하지 못한다.

박 전 위원장은 ‘당무위원회 의결로 달리 정할 수 있다'는 당규를 활용해 출마하려 했지만 비대위에서 이를 허용하지 않으면서 무산됐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물가 1%P 오르면 취업자 14만 명 감소…고물가에 일자리도 증발
  • 편의점서 ‘금(金)’도 판다…GS리테일 ‘금 자판기’ 설치
  • 내달부터 의료기기판매업 신고 편의점서만 자가검사키트 판매
  • 캐나다, 내달 코로나 여행제한 전면 해제
  • 尹 비속어 논란에 대변인 출격…“바이든 無언급, 전문가 확인”
  • [영상] ‘비속어 논란’ 윤 대통령 “사실과 다른 보도, 국민 위험에 빠뜨리는 일”
  • [영상] 폴란드 넘어 루마니아까지 노리는 ‘K2전차’의 미래모습은?
  • [이슈크래커] ‘10대 성폭행 혐의’ 라이베리아 공무원, 면책특권 받지 못한 이유
  • 오늘의 상승종목

  • 09.27 10:4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274,000
    • +4.01%
    • 이더리움
    • 1,956,000
    • +4.54%
    • 비트코인 캐시
    • 170,600
    • +3.58%
    • 리플
    • 679.7
    • -3.86%
    • 위믹스
    • 2,510
    • -2.33%
    • 에이다
    • 653.6
    • +1.6%
    • 이오스
    • 1,726
    • +2.43%
    • 트론
    • 86.45
    • +0.93%
    • 스텔라루멘
    • 165.8
    • -2.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74,100
    • +6.39%
    • 체인링크
    • 11,500
    • +1.41%
    • 샌드박스
    • 1,246
    • +0.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