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노·SK C&C·루닛·딥노이드, ‘의료AI 얼라이언스’ 구성

입력 2022-06-23 09:41 수정 2022-06-23 10:45
의료AI 생태계 조성·산업활성화 위한 4자 MOU 체결

▲23일 의료AI 얼라이언스 협약식에서 김완종(왼쪽부터) SK㈜ C&C Digital New Biz 부문장, 이예하 뷰노 대표, 장민홍 루닛 최고사업책임자, 김태규 딥노이드 전무이사가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사진제공=뷰노)
▲23일 의료AI 얼라이언스 협약식에서 김완종(왼쪽부터) SK㈜ C&C Digital New Biz 부문장, 이예하 뷰노 대표, 장민홍 루닛 최고사업책임자, 김태규 딥노이드 전무이사가 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사진제공=뷰노)

뷰노는 의료AI(인공지능) 기업 루닛, 딥노이드와 함께 SK㈜C&C와 의료AI 얼라이언스(Alliance) 구성을 위한 ‘의료 AI 생태계 조성 및 사업 협력을 위한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성남시 분당구 SK-u타워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이예하 뷰노 대표와 김완종 SK㈜ C&C Digital New Biz 부문장 등 각 회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협약 체결로 뷰노는 파트너사들과 의료AI 솔루션의 공동 영업 및 마케팅에 협력함으로써 시장 활성화에 나설 계획이다. 협력 제품으로는 뷰노의 AI 기반 뇌 정량화 의료기기 뷰노메드 딥브레인(VUNO Med–DeepBrain)과 더불어 각 사의 흉부질환, 유방암, 척추질환 등 부위별 의료영상 기반 AI 솔루션들이 포함됐다. 4개사는 해당 제품들을 패키지 상품으로 개발해 의료기관이 언제든 쉽게 선택해 도입할 수 있도록 맞춤형 제공을 추진할 예정이다.

의료AI 얼라이언스 4개사는 각 사가 보유한 의료AI 솔루션 간 호환성을 높이고, 의료기관 규모와 전문 진료과목 등에 따라 차별화된 상품 구성을 위해 지속 협력한다. 또한 의료AI 분야 글로벌 산업 및 기술 트렌드를 공유하고 외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의료AI 전문 협의체를 마련하는 등 생태계 조성과 확산을 위해 힘쓸 계획이다.

이예하 뷰노 대표는 “이번 협력은 국내 의료AI 시장의 경쟁력을 한층 높이고 산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는 기반이 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라며 “앞으로도 뷰노메드 솔루션이 국내외 의료 현장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다양한 협업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의료AI 얼라이언스 제품군에 포함된 뷰노메드 딥브레인은 딥러닝을 기반으로 뇌 MRI 영상을 분석해 뇌 영역을 100여개 이상으로 분할(Parcellation)하고 각 영역의 위축 정도를 정량화한 정보를 1분 내 제공하는 인공지능 의료기기다. 주요 뇌 영역의 정량화 정보를 의료진에게 제공함으로써 경도인지장애와 알츠하이머성 치매, 혈관성 치매 등 주요 퇴행성 뇌질환의 진단을 돕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비트코인, 단기 고점 후 약세 지속…“상승 쐐기 패턴 후 하락”
  • 경매 낙찰 가방서 시신·아들 630만 원 받고 팔려고 한 엄마·또 놀이터 텐트 건조
  • 바이든, 인플레이션 감축법 서명...한국산 전기차 혜택 ‘제외’
  • 상반기 호실적 제약사, 대표 상품이 효자 역할 '톡톡'
  • 천문연, 국산 우주망원경 시대 초읽기…‘스피어엑스’ 성능 시험장비 개발 완료
  •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 국내 변호사 선임…검찰 수사 대비
  • 서해 피살 공무원 유족 “文 곧 고발”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12:0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189,000
    • -1.18%
    • 이더리움
    • 2,540,000
    • -0.27%
    • 비트코인 캐시
    • 194,000
    • +5.43%
    • 리플
    • 516.5
    • +3.22%
    • 위믹스
    • 3,577
    • -0.2%
    • 에이다
    • 764.8
    • +1.95%
    • 이오스
    • 2,189
    • +28.69%
    • 트론
    • 93.88
    • +1.24%
    • 스텔라루멘
    • 169.2
    • +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050
    • +1.39%
    • 체인링크
    • 11,520
    • -0.78%
    • 샌드박스
    • 1,728
    • -1.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