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시세, 전국 집값 이달 0.25% 상승…2개월째 오름폭 확대

입력 2022-05-29 16:07
서울 집값 상승률 0.18% 전달(0.13%)보다 커져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서울스카이에서 바라본 서울시내 아파트 모습.  (뉴시스)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서울스카이에서 바라본 서울시내 아파트 모습. (뉴시스)
KB시세로 전국 집값 오름폭이 2개월 연속 커졌다.

29일 KB국민은행의 주택가격 동향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이달(16일 조사 기준) 전국 주택(아파트·연립·다세대·단독주택 포함)의 평균 매매 가격은 0.25% 상승했다.

이는 5개월 만에 오름폭이 축소에서 확대로 반전된 지난달(0.21%)에 이어 2개월 연속 확대된 것이다.

서울의 집값 상승률도 이달 0.18%로, 지난달(0.13%)보다 커졌다.

인천도 0.19%에서 0.44%로 오름폭이 커졌지만, 경기는 0.29%에서 0.22%로 상승폭이 축소됐다. 수도권 전체적으로는 0.22%에서 0.23%로 상승률이 소폭 높아지는 데 그쳤다.

지방 5대 광역시(대전·대구·울산·부산·광주)와 기타지방(세종시와 8개도) 역시 이달 집값 상승률이 각각 0.18%, 0.39%로 나타나 지난달 0.09%, 0.34% 대비 커졌다.

이달 전국의 주택 전셋값 오름폭도 전달(0.22%)보다 커진 0.24%를 기록했다.

서울(0.16%→0.24%)과 인천(0.32%→0.62%)의 전셋값 오름폭은 커졌고, 경기(0.23%)는 지난달과 동일한 상승률을 나타냈다.

수도권 주택 전셋값 상승률은 지난달 0.22%에서 이달 0.29%로 높아졌다.

같은 기간 기타지방의 주택 전셋값 상승폭은 0.36%에서 0.40%로 커졌지만, 5대 광역시는 0.10% 상승에서 0.01% 하락으로 전환됐다.

전국 매매가격 전망지수는 지난달 95에서 이달 91로 하락했다.

KB부동산 가격 전망지수는 전국 4천개 중개업소를 대상으로 해당 지역 집값의 상승·하락 전망을 조사해 수치화한 것이다. 100을 초과할수록 그만큼 상승 전망이 높고, 반대로 100 미만이면 하락 전망이 많다는 것을 의미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신규 확진 12만4592명…위중증·사망자 석달 만에 최다
  • 원희룡 "반지하도 사람 사는 곳"…반지하 퇴출 속도조절론 제기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이준석 '저격 회견' 반응...국힘은 ‘무대응’·친이준석계는 ‘지원사격’
  • 최춘식 "소양강댐 발언은 지리적 특성 설명한 것"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479,000
    • -0.09%
    • 이더리움
    • 2,586,000
    • -1.97%
    • 비트코인 캐시
    • 185,900
    • -2.82%
    • 리플
    • 502.9
    • +0%
    • 위믹스
    • 3,602
    • -0.47%
    • 에이다
    • 759.9
    • +2.15%
    • 이오스
    • 1,746
    • -2.62%
    • 트론
    • 94.16
    • +1.04%
    • 스텔라루멘
    • 168.4
    • -0.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550
    • -0.65%
    • 체인링크
    • 11,500
    • -5.19%
    • 샌드박스
    • 1,786
    • +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