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로 가는 누리호 2차 발사 6월 15일 확정

입력 2022-05-25 14:00

발사 조건 등 최종 준비 작업 검토 후 결정
기상 악화시 발사 예비일은 16일~23일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나로우주센터에서 ‘누리호 발사관리위원회’를 열고 누리호 2차 발사예정일을 6월 15일로 확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발사를 위한 기술적 준비상황과 최적의 발사 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다.

위원회는 2차 발사를 위한 준비현황과 발사까지 최종 준비 작업, 발사 조건(기상, 우주환경, 우주물체 충돌가능성) 등에 대해 면밀히 검토해 발사 예정일을 결정했다. 기상 등에 의한 일정 변경 가능성을 고려해 발사예비일을 6월 16일~23일로 설정했다.

누리호는 지난해 10월 1차 발사 결과에 따른 기술적 개선 조치를 마치고 1단 및 2단의 단간 조립을 완료했다. 1‧2단 내부에 추진기관 부품을 구동하기 위한 화약 장치를 장착하면서 3단에 성능검증위성을 탑재하기 위한 사전 준비 작업을 하고 있다.

특히 누리호 2차 발사에는 1차와 달리 실제 성능검증위성이 탑재된다. 성능검증위성은 지난 16일 나로우주센터에 입고돼 최종점검을 진행한 뒤 내달 초 누리호 3단부에 장착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19일에는 2차 발사과정에 일어날 수 있는 여러 비상상황을 대비하고 공공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발사안전통제 최종 점검 종합훈련을 진행하기도 했다.

누리호 발사관리위원회 위원장을 맡고있는 오태석 과기정통부 제1차관은 “누리호 1차 발사 이후 누리호의 개선 사항을 도출하고 기술적으로 보완하는데 국내 연구진과 산업체 관계자들이 전력을 다해왔다”며 “이번에는 누리호에 성능검증위성을 탑재해 우리 위성을 처음으로 독자 발사하게 되므로 정부도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295,000
    • +2.31%
    • 이더리움
    • 1,596,000
    • +6.26%
    • 비트코인 캐시
    • 142,000
    • +2.31%
    • 리플
    • 437.7
    • +2.53%
    • 위믹스
    • 3,409
    • +0.68%
    • 에이다
    • 614.4
    • +2.11%
    • 이오스
    • 1,330
    • +2.78%
    • 트론
    • 89.06
    • +0.92%
    • 스텔라루멘
    • 146
    • +1.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900
    • +0.84%
    • 체인링크
    • 8,680
    • +5.34%
    • 샌드박스
    • 1,666
    • +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