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해운, 1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 264% 상회…하반기에도 벌크 시황 회복으로 실적↑" - 대신증권

입력 2022-05-23 07:54

대신증권은 23일 대한해운에 대해 1분기 영업 이익이 당사 추정을 68.2%, 시장 컨센서스(전망치)를 264% 웃돌았다며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 주가를 4500원으로 35% 상향했다. 전 거래일 기준 대한해운의 주가는 2965원이다.

양지환 대신증권 연구원은 "실적 호전은 연결 자회사인 대한상선(163%), 창명해운(524.7%), 그리고 대한해운LNG(35.3%)의 실적이 크게 개선된 영향"이라며 이밖에 "전용선 부문에서 유가 상승에 따른 운임상승 효과, 창명해운 연결 반영, 원화 약세 등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어 "전용선을 주로 운영하는 대한상선(13척)과 대한해운(별도)은 유가 상승분을 하주에게 대부분 전가 가능하여 매출액이 크게 증가했다"며 "1분기 전용선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7.8% 증가한 1769억 원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창명해운은 7척의 건화물선(Dry Bulker)과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1척을 보유하고 있다"며 "건화물선의 원가가 1분기 평균 운임지수(BDI)인 2041pt의 50~60% 수준으로 추정한다. 2분기 및 하반기에도 벌크(Bulk) 시황 회복에 따른 실적 개선 흐름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뉴욕증시, 전날 급등 후 ‘숨고르기’…나스닥 0.58%↓
  • 尹대통령 "민생·경제 회복에 중점"…8·15사면 '정치인 배제' 가능성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힘…정부, 수족관 돌고래 21마리 바다로 돌려보낸다
  • 서초구 맨홀 실종 남매 모두 숨진 채 발견
  • 비트코인 상승세 주춤…“강세 랠리 전 하락 가능”
  • 직원 해고 후 ‘눈물셀카’ 올린 사장·폭우 속 ‘극단 선택’ 막은 버스기사·바다서 나온 멧돼지
  • 이더리움, 머지 업그레이드 9월 15~20일 사이 될 듯
  • [요즘, 이거] “TV보다 낫네”...유튜브는 ‘개그맨 전성시대’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10:4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756,000
    • -1.45%
    • 이더리움
    • 2,499,000
    • +0.04%
    • 비트코인 캐시
    • 189,100
    • -0.11%
    • 리플
    • 500.4
    • -1.11%
    • 위믹스
    • 3,613
    • -1.87%
    • 에이다
    • 700.3
    • -2.14%
    • 이오스
    • 1,731
    • +0.93%
    • 트론
    • 93.57
    • -0.46%
    • 스텔라루멘
    • 165.7
    • -0.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600
    • +0.78%
    • 체인링크
    • 11,870
    • -1.08%
    • 샌드박스
    • 1,742
    • -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