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안보실, 내일 한미정상회담 준비상황 점검…용산 벙커 첫 NSC 상임위

입력 2022-05-18 20:06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연합뉴스)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연합뉴스)

국가안보실이 19일 오후 김성한 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고 한미정상회담 준비 상황을 점검한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윤석열 정부 출범 후 처음 개최되는 NSC이자 기존 국방부 벙커를 개조한 용산 청사 지하의 새 국가위기관리센터에서 열리는 첫 NSC이기도 하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18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안보실장 주재 정례회의로 상임위가 열리는 것"이라며 "한미정상회담이 임박한 만큼 관련 내용도 함께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국가안보실 관계자들과 박진 외교부·권영세 통일부·이종섭 국방부 장관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한미정상회담 준비 상황뿐 아니라 북한의 7차 핵실험 준비 동향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 징후 등도 함께 보고될 것으로 보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409,000
    • -1.5%
    • 이더리움
    • 1,467,000
    • -4.74%
    • 비트코인 캐시
    • 139,500
    • -0.71%
    • 리플
    • 428.6
    • -3.6%
    • 위믹스
    • 3,795
    • +0.13%
    • 에이다
    • 611.4
    • -1.66%
    • 이오스
    • 1,237
    • -1.9%
    • 트론
    • 85.6
    • -1.02%
    • 스텔라루멘
    • 143.8
    • -5.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74,150
    • -2.5%
    • 체인링크
    • 8,350
    • -2.28%
    • 샌드박스
    • 1,378
    • -6.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