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vs 롯데마트, 와인 할인전쟁…오늘부터 와인장터 개막

입력 2022-05-12 06: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보틀벙커 제타플렉스점. (롯데쇼핑)
▲보틀벙커 제타플렉스점. (롯데쇼핑)

대형마트간 와인전쟁 막이 오른다. 롯데마트의 와인 큐레이션숍 보틀벙커 제타플렉스점과 이마트는 1000~1600여 종의 다양한 와인을 저렴한 가격대로 선보이는 와인장터를 12일 동시에 시작한다.

롯데마트 보틀벙커 제타플렉스점은 12~15일까지 4일간 와인 1000여 종을 최대 50% 할인 판매하는 와인 장터를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보틀벙커는 지난해 12월 잠실에 첫 선을 보인 대형 와인 큐레이션삽으로, 올해 창원, 광주 지역에 3호점까지 개장하며 순항 중이다.

보틀벙커가 처음으로 여는 와인 장터에서는 우선 화이트 와인과 가성비 와인, 애호가를 사로잡을 세트 상품을 준비했다. 대표 상품으로는 ‘머드 하우스 소비뇽 블랑’, ‘빌라마리아 레프트필드 소비뇽 블랑’ 등과 같은 화이트 와인이 있다. 세트상품은 ‘마르케제 안티노리 키안티 클라시코’가 포함된 ‘이탈리안 끼안티 클라시코 세트’와 ‘오봉클리마 산타바바라 피노누아’가 포함된 ‘미국 피노누아 세트’를 준비했다.

여기에 20ㆍ30 소비자들에게 특히 인기가 좋은 와인과 위스키 상품을 와인 장터 기간 동안 일별 한정 판매를 진행할 예정이다.

12일에는 ‘아르망 드 브리냑 브뤼 골드’와 ‘오퍼스 원 2018’ 와인 상품과, 싱글 몰트 대표 위스키인 ‘맥켈란 12년 쉐리오크’를 선보이며, 13일에는 ‘파이퍼하이직레어’, ‘솔라이아 2018’, ‘맥켈란 15년/18년 더블캐스크’를 판매한다. 14일에는 ‘페리에주에 벨레포크’, ‘샤또 오브리옹 2017’, ‘맥켈란 18년 쉐리오크’ ‘히비키하모니’ 등을 순차적으로 일별 한정 수량 판매한다. 15일에는 ‘발베니 14년 위크 오브피트/케러비안 캐스크’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이 외에도 와인잔, 안주 등 다양한 한정판매 행사와 함께 카드 추가할인도 진행한다.

(사진제공=이마트)
(사진제공=이마트)

이마트도 12일부터 18일까지 일주일동안 1600여 품목의 와인을 최대 70% 할인 판매하는 역대급 와인장터를 진행한다. 올 상반기 와인장터는 인기 품목 물량을 기존 와인장터 대비 20% 늘렸다. 사전 기획으로 해외평균판매가보다 저렴한 수준의 브랜드 와인을 대거 준비하는 한편 주말 특가, 일별 초특가 행사는 확대 적용했다.

매년 와인장터 인기 상품으로 손꼽히는 산펠리체 비고렐로와 시데랄, 머드하우스 소비뇽블랑은 기존 와인장터 판매가에 할인율을 더욱 높여 각 5만5000원, 3만2000원, 1만900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는 저렴한 와인 공급을 위해 와인장터 6개월 전부터 사전기획을 해왔다. 대표 품목으로는 프랑스 샹파뉴 지역에서 생산된 로랑 페리에 하모니 드미섹을 5만5000원, 칠레산 레드와인 산타리타 트리플C는 3만3000원에 할인 판매한다.

이마트는 봄, 여름 피크닉 시즌을 겨냥해 샴페인 컬렉션도 준비했다. 샴페인 가운데 최고 빈티지 샴페인인 샤를 드 까자노브 2008은 5만 원에 구입할 수 있다. 이번 상반기 와인장터에서 첫 선을 보이는 페리에주에 그랑브뤼 블랑 드 블랑은 11만 원에 판매한다.

SSG닷컴 역시 같은 기간 첫 온라인 와인장터를 열고 특가 와인을 선보인다. 온라인 주문 후 집 근처 이마트 매장에서 상품을 찾아가는 ‘매장픽업 주문’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와인뿐 아니라 쓱배송을 통해 받아볼 수 있는 요리 재료와 안주류는 최대 40% 할인가에 선보인다. 와인잔, 오프너 등 와인 용품도 최대 30% 할인가에 판매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아이브 먹던 물 팔아요”…‘충북대 축제’ MC 개그맨, 부적절 멘트 논란
  • [영상] "北 도발 시 즉각 대응"…한미 연합 해상훈련 모습
  • 수도권 아파트값·전셋값 동반 하락세…노원구 하락세 가장 커
  • 내달부터 가구당 전기료 2270원 인상…㎾h 2.5원 추가 인상
  • 이재명, 尹 대통령 직격 "지금 들어도 바이든…욕했잖느냐"
  • “가슴 큰 여성을…” 틱톡서 야한 농담한 애플 부사장, 사임
  • 경기 버스 노사 재협상서 극적 타결…버스 정상운행
  • “익숙하게 끌려가더라”…‘마약 혐의’ 돈스파이크, 과거 미국 입국 재조명
  • 오늘의 상승종목

  • 09.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853,000
    • +0.15%
    • 이더리움
    • 1,890,000
    • -1.36%
    • 비트코인 캐시
    • 170,200
    • -0.12%
    • 리플
    • 670
    • -1.63%
    • 위믹스
    • 2,543
    • -0.51%
    • 에이다
    • 621
    • -0.37%
    • 이오스
    • 1,733
    • +0.23%
    • 트론
    • 88.6
    • +0.7%
    • 스텔라루멘
    • 174.6
    • +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300
    • +0.07%
    • 체인링크
    • 10,760
    • -1.91%
    • 샌드박스
    • 1,205
    • -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