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명절 선물에 친환경 소재 포장재 적극 도입

입력 2022-01-14 10:10

플라스틱 대신 친환경 소재로 포장지 바꿔…업계 최초 생분해성 친환경 젤 아이스팩 도입

▲롯데백화점에서 고객이 설날 선물세트를 구매하고 있다.  (사진제공=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에서 고객이 설날 선물세트를 구매하고 있다. (사진제공=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은 일회용 포장지가 많이 사용되는 명절 선물 포장에 지속해서 친환경 소재를 적용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명절 선물 세트는 외부 충격으로부터 상품을 보호하고 신선도를 유지하기 위해 포장재로 스티로폼과 플라스틱 박스, 젤 아이스팩을 사용해왔다. 이런 포장재들은 부피가 크고 분리 배출이 어려워 매년 환경오염 문제로 지적받았다.

문제를 해결하고자 롯데백화점은 정육, 굴비, 청과 등 3대 선물 세트를 중심으로 기존 플라스틱이었던 포장재를 분리수거와 재활용이 쉬운 식물성 종이 소재로 변경해왔다.

업계 최초로 분리 배출이 가능한 친환경 젤 아이스팩도 선보였다. 친환경 젤 아이스팩은 생분해성 천연유래물질로 만들어 내용물을 하수구에 분리 배출할 수 있어 처리가 간편하다. 또 일반젤 아이스팩과 동일한 수준의 보냉력을 가진다.

사과와 배 등 청과를 보호하고자 사용하던 내장재 스티로폼도 분리수거와 재활용이 가능한 생분해성 완충제로 변경한다.

올해 설 선물 판매 기간에는 식품관 전용 친환경 쇼핑백을 새롭게 선보인다. 다음 달 2일까지 롯데백화점 전점 식품관에서 만날 수 있는 친환경 쇼핑백은 버려진 폐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다회용 업싸이클링 쇼핑백이다. 올해 검은 호랑이해를 기념하는 캘리그라피도 그려져 있다.

조용욱 롯데백화점 프레시푸드(Fresh Food) 부문장은 “앞으로도 격조 있는 디자인을 유지하면서 상품 특성과 고객 편의, 더 나아가 우리가 살아가는 환경까지 생각한 친환경 포장재를 지속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154,000
    • -2.92%
    • 이더리움
    • 3,048,000
    • -4.57%
    • 비트코인 캐시
    • 358,500
    • -3.4%
    • 리플
    • 753
    • -2.29%
    • 라이트코인
    • 132,600
    • -2.86%
    • 에이다
    • 1,298
    • -4.14%
    • 이오스
    • 2,731
    • -2.74%
    • 트론
    • 69.53
    • -0.95%
    • 스텔라루멘
    • 242.1
    • -2.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900
    • -1.86%
    • 체인링크
    • 18,940
    • -5.82%
    • 샌드박스
    • 4,275
    • +8.3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