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저축은행, '부채관리ㆍ생활형 서비스' 특화...마이데이터 서비스 출시

입력 2022-01-05 13:22

웰컴저축은행은 저축은행 최초로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5일 밝혔다.

웰컴디지털뱅크(웰뱅) 앱을 통해 서비스 되는 웰컴마이데이터는 고객의 금융 및 신용정보를 분석해 맞춤형 부채관리 방안, 신용관리, 금융상품추천, 안심거래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웰컴디지털뱅크를 기존에 이용하고 있는 고객은 가입만 하면 사용할 수 있다. 웰컴디지털뱅크를 처음 이용하는 고객도 본인 명의 스마트폰과 인증절차만 하면 이용할 수 있다.

웰컴마이데이터는 ‘맞춤형 부채관리’ 및 ‘안심 거래’부터 우선 서비스되며, 순차적으로 서비스를 공개 제공할 예정이다.

웰컴마이데이터는 고객에게 맞춘 부채관리 서비스를 통해 이자절감은 물론 신용점수 상승을 유도한다.

고객의 거래 현황을 분석한 후 고객에게 가장 적합한 상품을 추천한다. 보기 쉽게 정리된 체크리스트는 부채 통합, 낮은 금리 상품 등으로 작성돼 고객이 자신의 상황에 유리한 상품으로 바꿀 수 있도록 안내한다.

부채리포트도 제공한다. 금융사별로 이용 및 보유 중인 대출을 종류별로 구분하며, 소비/지출 등의 내역도 상세히 정리해 전달한다. 신용점수, 신용도에 영향을 주는 정보도 함께 제공해 고객은 부채리포트 내 정보를 이용해 신용점수를 올리고 향상시킬 수 있다.

일반 고객뿐만 아니라 회생, 신용회복 등 특수 상황에 놓인 고객의 부채관리도 돕는다.

웰컴마이데이터는 대출상품비교 서비스도 제공한다. 고객이 보유한 자산을 기반으로 최저금리 및 최대한도의 맞춤대출 상품을 비교 추천한다.

현재 금융사 중 자사 및 타사의 대출 상품을 비교 안내해주는 서비스는 웰컴저축은행이 유일하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이날 웰컴저축은행 외 7곳의 금융사가 웰컴마이데이터를 통해 상품을 제공한다. 이외 순차적으로 금융사 및 상품이 추가될 예정이다.

안심거래 서비스도 제공한다.

웰컴저축은행 안심거래 서비스를 이용해 중고거래 등에 나선 고객은 거래 금액을 즉시 입출금 받을 수 있다. 웰컴저축은행은 사기 등 사고거래에 대비해 거래금액의 최대 30만 원까지 고객에게 보상한다.

고객은 기존의 당근마켓, 중고나라 등의 플랫폼에서 자유롭게 중고거래 활동을 이어간 후, 웰컴마이데이터 안심거래 서비스로 안전하게 물건 대금을 주고받으면 된다.

웰컴마이데이터는 고객이 직접 요청한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기반으로 신용/체크카드, 페이 서비스, 계좌이체 지출 내역을 제공한다. 매일 기록된 고객의 정보는 매월 총정리된 자료로도 안내된다. 예금, 보험, 주식, 펀드, 연금 등 자산 정보도 함께 정리해서 제공되기 때문에 보유한 자산을 쉽게 파악할 수 있다.

웰컴저축은행 관계자는 "앞으로 정부지원금 안내, 통합부채증명서, 금융보고서공유, 금융카페, 차용증거래, 회비통장, 스마트 돈 모으기 등 서비스를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836,000
    • +0.09%
    • 이더리움
    • 2,638,000
    • +0.15%
    • 비트코인 캐시
    • 272,600
    • +3.73%
    • 리플
    • 554.6
    • +0.11%
    • 라이트코인
    • 92,450
    • +4.64%
    • 에이다
    • 731.1
    • +0.32%
    • 이오스
    • 1,746
    • +0.69%
    • 트론
    • 94.29
    • +4.3%
    • 스텔라루멘
    • 177.1
    • -0.9%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550
    • +3.02%
    • 체인링크
    • 9,715
    • +0.15%
    • 샌드박스
    • 1,723
    • -0.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