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난 좌파 정치인 아냐…그린벨트 해제 검토·기본시리즈 조정”

입력 2022-01-04 23:10

"난 실용주의자, 대선서 유능한 제 가치 보여드릴 것"
"보존가치 없는 그린벨트 찾아내 주택 공급하면 공익"
"기본시리즈, 포기 안하지만 비중은 조정됐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4일 오전 경기도 광명 기아자동차  소하리 공장에서 새해 기자회견문을 낭독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이투데이DB)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4일 오전 경기도 광명 기아자동차 소하리 공장에서 새해 기자회견문을 낭독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이투데이DB)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4일 실용주의를 표방하며 스스로를 좌파 정치인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이 후보는 이날 연합뉴스TV에서 “저는 좌파 정치인이 아니고, 실용주의·현실주의자”라며 “제 신념에 부합할지라도 국민이 원하지 않으면 하지 않는다. 그랬더니 말을 바꿨다고 한다”고 토로했다.

그는 그러면서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 하락세로 골든크로스 추세가 보인 데 대해 “이건 사실 데드크로스 측면이 더 크다”며 “대선은 내 삶이 어떻게 될지 고민하는 시간이니 누가 유능한지, 약속을 지킬지에 대해 제 가치를 잘 보여드릴 것”이라고 자세를 낮췄다.

실용주의 면에서 구체적인 정책에 대해선 먼저 그린벨트 해제 통한 택지 개발에 관해 “그린벨트 훼손은 신중해야 하지만 청년이 평생 내 집에 못 살겠다는 현실을 방치해야 하겠나”라며 “보존가치가 없는 그린벨트를 찾아내 주택 공급을 하면 오히려 공익에 부합될 것이니 유연하게 검토할 것”이라고 공언했다.

대표공약인 기본소득을 비롯한 기본시리즈에 대해서도 “지금 제일 중요한 국가적 과제는 성장의 회복”이라며 “기본시리즈는 성장 회복과 공정사회, 양극화 완화 뒤 지속적 경제활성화를 위한 하나의 정책이다. 포기할 생각은 없지만 그 비중이 약간 조정된 건 사실”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힘에 의한 북한 현상변경 안 원해”…北, 미사일 2발 발사
  • 이영자가 불러온 ‘면치기’ 논란…우리 식문화 아니에요
  • 윤석열 정부 출범 100일...숫자로 보는 그간의 기록
  • 이르면 10월 말부터 자율주행 택시 나온다…자율차 시범운행지구 한정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비트코인, 단기 고점 후 약세 지속…“상승 쐐기 패턴 후 하락”
  • 경매 낙찰 가방서 시신·아들 630만 원 받고 팔려고 한 엄마·또 놀이터 텐트 건조
  • 바이든, 인플레이션 감축법 서명...한국산 전기차 혜택 ‘제외’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973,000
    • -0.78%
    • 이더리움
    • 2,540,000
    • +0.55%
    • 비트코인 캐시
    • 186,400
    • +1.86%
    • 리플
    • 506.9
    • +1.42%
    • 위믹스
    • 3,539
    • -0.45%
    • 에이다
    • 747.8
    • +0.35%
    • 이오스
    • 2,153
    • +26.81%
    • 트론
    • 94.11
    • +1.71%
    • 스텔라루멘
    • 166.6
    • +1.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700
    • +0.55%
    • 체인링크
    • 11,350
    • -1.73%
    • 샌드박스
    • 1,710
    • -1.5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