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구스 침구 매출 22%↑…2030세대 매출은 31% 고신장

입력 2021-12-05 06:00

롯데백화점ㆍ롯데온, 19일까지 인기 상품 재입고해 판매

▲3일 고객이 롯데백화점 본점 알레르망에서 구스 침구를 구경하고 있다.   (사진제공=롯데백화점)
▲3일 고객이 롯데백화점 본점 알레르망에서 구스 침구를 구경하고 있다. (사진제공=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은 올해 1~11월 구스 침구 매출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22% 신장했다고 5일 밝혔다.

같은 기간 2030세대 매출은 31%, 신혼부부인 롯데웨딩멤버스 회원 매출은 37%로 신장률이 높았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프리미엄 리빙 시장이 커지고 있는 것과 맞물려 차박 열풍으로 야외에서도 가볍고 따듯한 잠자리를 원하는 고객들의 수요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롯데백화점은 트렌드를 반영해 대형 구스 할인 행사를 기획하고, 리빙관 내 ‘구스 특화존’을 구성한다.

우선 롯데백화점은 19일까지 롯데백화점 본점과 롯데온에서 구스 인기 상품들을 재입고해 판매한다.

대표 상품인 소프라움의 ‘쇼팽 100’은 퀸 사이즈 기준 40만 원대의 저렴한 가격을 자랑한다. 폴란드산 화이트 구스다운 90% 함량으로 복원성이 매우 우수하다.

알레르망의 시그니처 디자인인 ‘그레디 폴란드 구스 차렵 이불’은 일반적인 구스 이불이 커버와 속통으로 구분되는 것과 달리 별도의 커버를 따로 씌우지 않고도 바로 사용할 수 있다.

롯데백화점 각 점포와 롯데온에서는 본격적인 겨울 한파를 맞아 다양한 구스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대표적으로 청량리점 7층 행사장과 관악점 6층 행사장에서는 9일(목)까지 ‘겨울 침구 상품전’을 진행한다. 6~12일까지 7일간 롯데온에서도 소프라움과 파르페 바이(by) 알레르망의 구스 상품을 각각 최대 70%와 40%까지 할인해 판매하는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롯데백화점 김유리 홈패션 치프바이어(선임 상품기획자)는 “과거에는 비교적 높은 가격으로 혼수와 예단을 준비하는 고객들이 구스 침구의 주요 고객이었지만, 요즘에는 캠핑족들도 많이 찾아 구스 시장이 더욱 커지는 추세”라며 “앞으로도 좋은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849,000
    • -3.5%
    • 이더리움
    • 2,776,000
    • -7.25%
    • 비트코인 캐시
    • 339,500
    • -4.55%
    • 리플
    • 712.4
    • -4.35%
    • 라이트코인
    • 125,800
    • -4.7%
    • 에이다
    • 1,248
    • -8.1%
    • 이오스
    • 2,558
    • -6.37%
    • 트론
    • 65.2
    • -5.71%
    • 스텔라루멘
    • 223
    • -6.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500
    • +1.19%
    • 체인링크
    • 17,840
    • -7.99%
    • 샌드박스
    • 3,373
    • -9.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