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걸파’ 걸그룹 연습생 등장에 술렁…“여기 여기에…엠카에서 봤으면”

입력 2021-11-30 23:55 수정 2021-12-01 00:01

(출처=Mnet '스트릿 댄스 걸스 파이터' 캡처)
(출처=Mnet '스트릿 댄스 걸스 파이터' 캡처)

걸그룹 연습생이 속한 ‘피닉스’의 등장이 화제다.

30일 첫 방송된 Mnet ‘스트릿 댄스 걸스 파이터’(이하 ‘스걸파’)에서는 8크루 마스터들의 등장과 여고생으로 구성된 댄스 크루들의 선발전이 진행됐다.

이날 연습생 댄서 조수아가 속한 댄스 크루 ‘피닉스’의 등장에 대기실이 술렁거렸다. 참가자들은 “진짜 예쁘다”, “공주님 같다”, “연습생이 왜 여기 나오냐. 엠카에서 봤으면 좋겠다”라고 속내를 전했다.

이에 조수아는 “어릴 때부터 춤추는 걸 좋아했다. 청주에서도 댄스 학원 다니다가 중2 때 전문적으로 배우고 싶어서 가족이 다 서울로 왔다”라며 “‘스걸파’ 공지 뜨고 무조건 하고 싶었다. 댄서씬에 있었다 보니 열정 있게 한번 춰보고 싶어서 지원하게 됐다”라고 열정을 드러냈다.

그러나 ‘피닉스’의 등장에 마스터들 역시 “회사에서 준비해준 티가 난다”라며 우려를 드러냈다. 하지만 노래가 시작되고 춤이 시작되자 마스터들은 “잘한다”, “연습 많이 한 티가 난다”, “원트 느낌 난다”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무대 후 YGX의 리더 리정은 “편견이 없었다면 거짓말이다. 하지만 춤 실력은 진짜 좋았다”라고 평했으며 라치카 역시 “좋은 합을 보여준 거 같아서 눌렀다”라고 호감을 드러냈다.

편견을 뛰어넘고 무사히 무대를 마친 피닉스는 5IN 선택을 받았으며 라치카를 선택, 다음 스탭을 준비할 수 있게 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905,000
    • -2.84%
    • 이더리움
    • 2,777,000
    • -6.53%
    • 비트코인 캐시
    • 339,700
    • -3.33%
    • 리플
    • 711.9
    • -3.47%
    • 라이트코인
    • 125,700
    • -4.05%
    • 에이다
    • 1,250
    • -6.09%
    • 이오스
    • 2,550
    • -5.59%
    • 트론
    • 65.23
    • -4.97%
    • 스텔라루멘
    • 222.8
    • -5.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000
    • +0.46%
    • 체인링크
    • 17,750
    • -7.17%
    • 샌드박스
    • 3,381
    • -8.72%
* 24시간 변동률 기준